팅크웨어, 전후방 FHD 블랙박스 ‘아이나비 V3000’ 출시

337
팅크웨어 제공팅크웨어 제공

팅크웨어는 신제품 블랙박스 ‘아이나비 V3000’ 제품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아이나비 V3000은 기존 ‘아이나비 V1000’의 후속으로 2채널 FHD 녹화를 통해 HD보다 2배 선명하고 깨끗한 녹화가 가능하다. 녹화 파일 사이즈를 50%까지 압축해 효율적으로 저장하는 ‘메모리 절약 모드’로 장시간 녹화가 가능하다.

정기적인 메모리 포맷이 필요 없는 ‘포맷프리’ 기능을 적용해 안정적인 영상 저장을 지원하며 주차 시 야간 등 밝기가 낮은 저조도 환경에서도 녹화가 가능한 ‘나이트 비전’ 기능도 지원된다.

이외에도 녹화영상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3.5인치 터치 LCD, 영상 녹화 파일을 압축해 효율성을 높인 타임랩스, 주차모드 중 차량의 배터리를 체크해 전원이 자동 차단되는 배터리 방전 방지 기능, 외장 GPS를 통해 과속단속지점을 알려주는 안전운행도우미 등 기능도 지원한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아이나비 V3000은 전후방 FHD로 선명한 영상 화질과 메모리 절약모드를 통해 장시간 녹화가 가능한 블랙박스”라며 “나이트 비전 기능, 자동 주차 모드 등 다양한 운전자 편의성을 고려한 기능이 포함된 제품”이라고 말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