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현대차, ‘2023 N 페스티벌’ 개최… 국내 최대 규모 모터스포츠 대회

63

국내 최대규모 원메이크 레이스 ‘현대 N 페스티벌’이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온다.

현대자동차는 28일(금) 모터스포츠 팬 모두가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 원메이크 레이스 대회 2023 ‘현대 N 페스티벌(Hyundai N Festival)’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현대 클릭 스피드 페스티벌(2003~2010)’을 시작으로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2011~2018)’을 거쳐 ‘현대 N 페스티벌(2019~)’까지 약 20년간 국내 모터스포츠 발전을 위해 다양한 대회를 지속적으로 후원 및 개최해왔다.

이번 2023 ‘현대 N 페스티벌’은 29일부터 30일까지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 전라남도 영암 소재)에서 진행되는 1라운드를 시작으로 10월까지 총 9라운드로 스프린트 6라운드, 타임 트라이얼 3라운드 등으로 분리 운영될 예정이다.

현대 N 페스티벌 스프린트 대회는 ‘아반떼 N 컵(프로급, N1 Class)’을 비롯해 ‘벨로스터 N 컵(아마추어급, N2 Class)’, ‘아반떼 N 라인 컵(입문자급, N3 Class)’으로 진행된다. N2 및 N3 클래스는 자신이 타던 벨로스터 N, 아반떼 N 라인 차량으로 참가 가능하다. N1 클래스에서는 주니어 드라이버를 선발해 해외 모터스포츠 참여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타임 트라이얼 클래스는 이번 시즌부터 기존 스프린트 클래스와 분리돼 3회에 걸쳐 인제 스피디움(강원도 인제 소재)에서 운영된다. 이와 함께 일반 고객들이 부담 없이 서킷 주행을 체험할 수 있는 트랙데이(서킷 자유 주행), 짐카나(장애물 코스 경주), 카미트(Car Meet, 자동차 동호인들의 모임) 등도 진행한다.

2023 시즌에는 N1 클래스에는 금호타이어를, N2, N3 및 타임트라이얼 클래스는 넥센타이어를 공식 타이어로 선정했다.

틸 바텐베르크(Till Wartenberg) 현대차 N브랜드&모터스포츠 사업부장은 “2023 ‘현대 N 페스티벌’은 누구나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고 기존 모터스포츠 팬들이 좋아할 만한 다양한 요소들을 반영했다”며 “다양한 변화를 지속적으로 시도하고 발전을 통해 한국 모터스포츠 정착에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활용해 대회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자료제공 현대자동차]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