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 모빌리티, 특장 법인 KG S&C 설립… 본격 사업 개시

69
KG모빌리티 제공KG모빌리티 제공

KG 모빌리티는 특장 법인인 KG S&C를 설립하고 이달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개시해 나갈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KG S&C는 KG 모빌리티가 100% 출자한 자회사로 주요 사업은 커스터마이징 용품과 특수목적의 특장차 개발 및 판매 그리고 엔지니어링 서비스 등이다.

1차적으로 전동 사이드 스텝과 데크탑 등 용품 개발과 상품 판매를 시작으로 신규 커스터마이징 상품 개발과 수출 시장 검토·확대 그리고 KG 모빌리티 생산 차량을 기본으로 개조해 특장차를 판매하는 사업으로 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KG 모빌리티에 따르면 최소 1개 이상의 커스터마이징 용품을 장착하는 고객 비율이 2020년 50%대에서 현재는 90%에 이를 정도로 커스터마이징 용품에 대한 관심이 높다. KG 모빌리티는 특장 법인 출범으로 경쟁력 있는 용품과 특장차 개발이 가능해진 만큼 고객 수요에 맞게 최적화된 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한편 KG 모빌리티는 특장 사업과 함께 인증 중고차 사업도 계획하고 있다. 5년·10만km 이내의 KG 모빌리티(쌍용차) 브랜드 차량을 매입해 성능 검사와 수리를 거쳐 품질을 인증한 중고차를 판매하는 사업이다. 올해 상반기까지 판매와 정비 조직 및 체제 등을 완료한 후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에 나설 계획이다.

KG 모빌리티는 “특장 법인 출범으로 보다 전문적이고 경쟁력 있는 제품 개발이 가능한 만큼 소비자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