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너무 잘 만드네” 토레스 전기 픽업, 디자인 난리났다

476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KG모빌리티(옛 쌍용차)가 2023 서울모빌리티쇼에서 토레스 EVX 기반의 전기 픽업트럭 ‘O100’ 컨셉트카를 공개했다.

준중형 사이즈의 도심형 전기 픽업 ‘O100 컨셉트’는 쌍용차 픽업트럭의 계보를 잇는 대담한 모습을 하고 있었다. 강렬한 노란색의 컬러를 도입했고 오프로드에 최적화된 디자인 요소,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적재함, 무엇보다 세련된 램프 디자인이 눈길을 끌었다.  

[글] 박재희 에디터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O100’은 토레스 EVX를 기반으로 하는 만큼 강인하고 터프한 스타일링을 이어받았다. 전면부는 토레스 EVX에서도 볼 수 있는 키네틱 라이팅 블록이 내장된 그릴을 적용했다. KG 모빌리티가 향후 전동화 시장에서 내세울 새로운 정체성이다. 미래지향적이고 세련된 분위기를 완성했다. 

범퍼 양쪽 측면은 헤드램프 역할을 하는 수직의 사각형 조명이 두 개씩 자리했으며 볼륨감과 역동성이 강조된 범퍼 중앙에는 스키드 플레이트와 클래딩, 토우 형상의 장식, 가니쉬를 넣어 오프로더 스타일로 꾸몄다.        

측면에는 버클처럼 생긴 방향지시등이 차체와 휀더를 연결 짓고 있다. 근육질의 휀더와 클래딩 가드가 시각적으로 더욱 강조되는 효과를 낳는다. 측면 요소들은 직선적으로 뻗었다. 윈도우 라인과 벨트라인, 차체 하단 사이드 스커트 모두 견고 견고하고 단단해 보이도록 디자인했다. 

승객석과 적재함 사이에도 클래딩과 금속 마감 디테일이 적용됐다. 휠도 전기차 스타일로 세련된 디자인에 레드 포인트가 돋보인다.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후면은 적재함을 활용할 수 있는 실용성과 다재다능함을 엿볼 수 있다. 적재공간 데크는 가로바와 슬라이딩 커버를 통해 사용성을 극대화했고, 루프 바스켓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 또 바닥 부분에는 별도의 보관함과 각종 장비, V2L 커넥터 등을 탑재해 캠핑이나 레저 등 다양한 아웃도어 라이프스타일에 활용할 수 있도록 편의성도 챙겼다.

테일램프는 토레스에서부터 이어져 오는 세로형 디자인 안에 ‘X’자 형상의 그래픽을 삽입했다. 태극기를 형상화 한 EVX와는 다른 방향성이다. 

다키포스트
다키포스트

한편, KG모빌리티는 경영정상화를 이끌 양산차 및 미래 전략 차종을 전시, 오는 2025년까지 전기차 라인업을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게다가 LFP(리튬 인산 철) 배터리를 통해 가격 경쟁력까지 챙긴다는 입장이다. 토레스 EVX를 시작으로 KG 모빌리티가 채워나갈 전기차 라인업이 기대되는 바이다. 


“요즘 너무 잘 만드네” 토레스 전기 픽업, 디자인 난리났다
글 / 다키포스트
ⓒ DAKI PO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 관련 문의 : dk_contact@fastlabs.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