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핀 최초의 EV ‘A290’,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힐클라임 출전

131

알핀은 영국에서 개막하는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2024’의 힐 클라임에 소형 5도어 해치백 스포츠 EV ‘A290′(Alpine A290)을 출전시킨다. 

A290은 알핀 브랜드 최초의 EV로 르노5와 같은 AmpR Small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되었다. 낮은 무게 중심과 함께, 강성을 높이고, 실내 공간을 극대화했다. 하지만, 알핀의 전기차인 만큼 스포츠 주행을 위한 튜닝이 더해졌다. ‘GT 퍼포먼스’와 ‘GTS’에는 최고 출력 220hp, 최대 토크 300Nm의 성능을 자랑한다. 차량중량은 1479kg. 0-100km/h가속시간 6.4초로 동급 세그먼트 가운데 최고의 퍼포먼스를 실현하고 있다. 

A290은 4가지 드라이빙 모드(세이브, 노멀, 스포츠, 퍼스널)를 갖추고 있으며, 스티어링 휠의 버튼으로 선택이 가능하다. 스티어링 휠의 버튼으로 제어되는 오버테이크을 활성화 하면, 최대 10초간 추가 동력을 얻을 수 있다.  

A290은 배터리 용량이 낮아져도 출력 손실 없이 반복해서 고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개발되었다. 

글 / 원선웅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