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연합, 7월 1일부터 지능형 속도 보조 시스템 의무화

18

유럽 위원회의 유럽 도로 안전 헌장의 지침에 따라. 2024년 7월 1일부터 유럽에서 판매되는 모든 신차에는 ISA(지능형 속도 보조) 시스템이 채용되어야 한다. 독일의 아우토반은 물론이고 유럽의 모든 고속도로에 적용된다. 이 조치는 유럽연합에 도입된 새로운 모델/유형의 차량에 대해 ISA를 의무화한 지 2년 만에 나온 것이다.
 
유럽 교통 안전 위원회는 ISA가 충돌 사고를 30%, 사망을 20% 줄일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고했다. ISA는 캐스케이드 음향 경고, 캐스케이드 진동 경고, 가속 페달을 통한 햅틱 피드백,  가속 페달을 밟는 것을 더 어렵게 만들 수 있는 속도 제어 기능 등의 작동으로 속도를 제어할 수 있다. 이와 같은 과속 경고의 형태는 각 자동차회사에 달려 있으며 운전자는 이러한 경고를 비활성화할 수 있는 옵션이 있다고 한다.
 
유럽연합이 7월 1일 발효한 ISA 명령은 상당히 엄격하여 차량 속도가 6초 동안 속도 제한과 일치할 때와 차량이 게시된 제한을 초과할 때 1.5초 후에 경고를 시작하도록 요구한다.
 
유럽 연합의 ISA 규정 준수에 깊이 관여하고 있는 글로벌 위치 데이터 서비스 회사 히어 테크놀러지스(HERE Technologies)가 관여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