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0마력 넘나?!” 메르세데스 벤츠 “C 클래스 EV” AMG

51

C 클래스 EV 2025년 완전 전동화 예정

메르세데스 벤츠는 2025년에 브랜드의 기둥이자 주력 모델인 ‘C클래스’를 완전 전동화할 예정이다. 새로운 ‘C 클래스 EV’ (임시)는 최첨단 기술과 지속가능성을 구현하며, 브랜드의 친환경 자동차 미래를 향한 대응을 나타낼 것이다. 이 전동화는 고성능 모델 ‘AMG’에도 적용된다.


뉘르부르크링에서 포착된 AMG 프로토타입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AMG 버전의 C클래스 EV 프로토타입이 포착되었다. 차량은 위장된 상태이지만, EQS나 EQE와 같이 오버행이 짧고 휠 베이스가 긴 전기차 특유의 실루엣을 가지고 있다. 도어 패널에는 부자연스러운 요철이 보이는데, 이는 조형을 숨기기 위한 위장으로 보인다.


C 클래스 EV AMG 모델의 특징

프로토타입이 AMG 모델임을 보여주는 몇 가지 특징이 있다. 차량은 로우 다운되어 대형 휠을 장착하고 있으며, 휠 안쪽에는 브론즈 캘리퍼와 드릴드 브레이크 디스크가 장착된 강력한 브레이크 시스템이 있다. 프런트 마스크는 크게 부풀어 있고, 범퍼 양쪽에는 레이싱카와 같은 카나드가 장착되어 있어 전투적인 스타일을 연출한다. 리어에 머플러는 없지만, 볼륨감 있는 스타일링은 고성능 차량임을 강조한다.


플랫폼 및 성능

C클래스 EV는 메르세데스 모듈러 아키텍처보다 선진적인 ‘MB.EA-Small’ 플랫폼을 채용할 예정이다. AMG 모델은 듀얼 모터에 의한 전륜 구동 시스템이 탑재될 가능성이 높으며, 최소 700~800마력의 출력을 발휘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출력과 함께 1회 충전당 항속 거리도 럭셔리 클래스로 충분할 것으로 보인다.


최신 기술과 인프라 확장

차내에는 최신 세대의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될 예정이다. 대형 터치스크린 인터페이스와 직관적인 음성 컨트롤, 원활한 스마트폰 연계를 통해 미래적이고 사용자 친화적인 운전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또한 레벨 3 자율주행 기능 등 고도의 운전 지원 기능도 포함될 예정이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현재 충전 인프라 확장에 많은 투자를 하고 있으며, C클래스 EV 소유자가 충실한 충전 스테이션 네트워크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충전 속도를 높여 EV 라이프의 품질을 향상시키는 것이 목표이다.

결론

메르세데스 벤츠의 C클래스 EV는 역대 최강의 성능을 갖춘 전기차로 기대된다. 새로운 시대의 AMG 모델을 통해 전동화된 미래의 고성능 차량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