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반떼 대신 지프 살까?! “3천 만원대 지프 저가형 전기차 등장?!”

46

지프, 미국 시장에 저가형 전기 크로스오버 출시 예고

지프 브랜드가 미국 시장에 새로운 저가형 전기 크로스오버를 선보일 예정이다. 완전 전기식 “충전” 기능을 갖춘 이 신제품의 시작 가격은 약 25,000달러(한화 약 3,000만 원)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Stellantis의 포트폴리오 일부로서, 지프의 점진적인 전기화 과정을 반영하는 모델이다. Stellantis의 CEO 카를로스 타바레스에 따르면, 이 모델은 “매우 곧” 등장할 예정이다.

▲ 지프의 와고니아 S

지프 현재 시장 상황

지프 브랜드는 최근 몇 년간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다. 국내 시장에서의 판매량이 감소하고 있으며, 2018년 약 97만 3,200대의 자동차를 판매한 것에 비해 2023년 말에는 약 64만 1,200대만 판매되어 34% 이상의 감소를 보였다. 하지만 지프의 크로스오버와 SUV는 여전히 미국 시장에서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외신들은 이 브랜드의 판매 감소 원인 중 하나로 라인업에 저가형 차량이 부족하다는 점을 지적하고 있다.

▲ 지프 어벤저

저가형 전기차의 필요성

지프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저가형 전기 크로스오버를 출시할 계획이다. CNBC는 카를로스 타바레스의 말을 인용하여 이 새로운 모델이 미국 시장에서 약 25,000달러의 시작 가격을 가질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는 저가형 전기차 모델이 전기차 대중화를 촉진하는 중요한 요소로 작용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지프 저가형 전가차 롤모델은 시트로엥 e-C3?

지프의 새로운 전기 크로스오버는 Citroën e-C3의 성공을 재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Citroën e-C3는 프랑스 국내 시장에서 23,300유로에 판매되고 있으며, 113마력의 전기 모터와 44kWh 용량의 배터리를 장착하여 한 번 충전으로 320km를 주행할 수 있다. 이러한 성공적인 모델을 바탕으로 지프는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개발할 것으로 보인다.

▲ 지프의 디펜더 OCTA
▲ 지프의 디펜더 OCTA

새로운 전기차 라인업

지프의 새로운 전기 크로스오버는 미국 시장에서 브랜드의 세 번째 전기 자동차가 될 예정이다. 올해 말에는 새로운 와고니아 S가 데뷔할 예정이며, 이어서 랭글러의 완전 전기식 대안이 될 Recon SUV가 출시될 예정이다. 이러한 새로운 모델들은 지프의 전기차 라인업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