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머스탱 출시 60주년 기념 다양한 행사 마련

73

지난 10년 동안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스포츠카 ‘포드 머스탱’이 올해 출시 60주년을 맞았다. 이에 포드는 지난 3월 27일 시작해 오는 4월 7일까지 열리는 뉴욕 오토쇼를 시작으로 머스탱 60주년을 기념하는 다채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
 
1964년 세계 박람회에서 데뷔한 머스탱의 배지와 휠 센터 캡에서 영감을 받은 버밀리언 레드(Vermillion Red)와 에보니 블랙(Ebony Black) 로고가 뉴욕 오토쇼에서 첫 선을 보인다. 아울러 머스탱 마크-E 랠리 및 브론즈와 함께 올-뉴 머스탱 GTD 모델이 전시되며, 할리우드 배우 시드니 스위니(Sydney Sweeney)가 1965년형 머스탱 브리트니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한 2024년형 머스탱 GT의 주인을 결정하는 럭키 콘테스트의 당첨자를 발표하는 세션도 마련된다.
 
머스탱의 6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특별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도 예정되어 있다.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ver The Air, OTA)가 가능한 모든 머스탱 차량에 적용되는 이번 업데이트는 4월 17일부터 제공되며, 이 신규 기능은 사용자가 SYNC® 4 설정 메뉴에서 자동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활성화하면 사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4월 17일에는 미국 샬롯 모터 스피드웨이(Charlotte Motor Speedway)에서 2,000명의 머스탱 차주들을 초청해 진행하는 팬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이 자리에서는 머스탱 60주년 기념 한정판 외관 패키지가 처음으로 공개될 예정이며, 머스탱 마크-E 1400과 더불어 레이싱 전용 모델을 포함한 전 세계 머스탱 차량들이 전시된다. 참석자들은 포드 퍼포먼스의 레이싱 드라이버들과의 만남과 더불어 드리프트 및 트랙 주행 등 다양한 콘텐츠들을 경험해 볼 수 있다. 포드는 당일 동부 표준시 기준 오후 5시부터 행사 라이브 스트리밍도 진행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