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타스만 새로운 예상도 공개!” 수입차 대항마 될 수 있을까?

303

▲ 기아 타스만 예상도/ 출처: 위치카

기아 새로운 픽업트럭 ‘타스만’ 예상도 공개

기아 새로운 픽업트럭, 타스만 예상도 디자인이 공개되어 국내 픽업트럭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스웨덴에서 포드 레인저와의 비교 테스트 중인 타스만 프로토타입이 포착되었으며, 이는 국내에서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예상도는 타스만이 예상보다 터프한 외관을 자랑할 것이라는 전망을 더욱 강화시킨다.

▲ 기아 타스만 예상도/ 출처: 위치카
▲ 기아 타스만 예상도/ 출처: 위치카

기아 타스만 새로운 예상도 디자인 특징

프로토타입 이미지와 예상도를 통해 타스만의 디자인 요소를 살펴보면, 앞뒤 펜더에는 두꺼운 클래딩이 적용되어 더욱 강인한 인상을 준다. 특히, 클래딩은 헤드램프 영역까지 확장되어 앞 범퍼와 연결되며, 굵은 세로줄 디테일의 그릴은 터프한 콘셉트를 강조한다. 세로형 헤드램프와 ‘ㄱ’ 자 형태의 스타맵 시그니처 DRL은 타스만만의 독특한 매력을 뽐낸다.

▲ 기아 타스만 프로토타입/ 출처: 위치카
▲ 기아 타스만 프로토타입/ 출처: 위치카

후측면 디자인과 예상

타스만의 후측면은 세로형 테일램프와 테일게이트 상단 레버, 범퍼 모서리 발판 등 픽업트럭 특유의 요소들을 갖추고 있다. 또한, 지상고의 높이로 인해 후륜 디퍼렌셜 기어와 리지드 액슬 형태의 서스펜션 구조 일부를 확인할 수 있어, 오프로드 성능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테일램프의 최종 디자인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으나, 예상도에서는 ‘ㄷ’ 자 형태의 그래픽이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 기아 타스만 예상도/ 출처: 위치카
▲ 기아 타스만 예상도/ 출처: 위치카
▲ 기아 타스만 프로토타입/ 출처: 위치카
▲ 기아 타스만 프로토타입/ 출처: 위치카

실내 디자인 및 기능

실내는 외관의 러기드함을 반영한 독특하고 투박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중앙 콘솔에 자리 잡은 기계식 변속 셀렉터는 북미 시장을 타깃으로 한 듯한 인상을 준다. 파워트레인은 2.5L 4기통 가솔린 터보 및 3.0L V6 디젤 엔진 옵션이 유력하며, 이는 8단 자동변속기와 조합될 예정이다.

▲ 기아 타스만 프로토타입 실내/ 출처: 우파티비
▲ 기아 타스만 프로토타입 실내/ 출처: 우파티비

출시 계획 및 기대

기아는 타스만의 시험 생산을 올해 말 시작하여 내년 2월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타스만은 북미, 호주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과 국내 시장에 모두 출시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기아는 수입 픽업트럭 시장에 강력한 대안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