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 중국차 무덤이다?!” BYD, 한국 쉽지 않네… 원인은 뭐?!

396

U9/출처: 바이두(BYD)

중국차 BYD 한국 진출 어려움: 전기차 시장 및 선입견 문제

중국차 제조업체 BYD (비야디)가 한국 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2023년 4분기에 전기차 세계 1위를 차지한 BYD는 한국 시장에서의 전기차 부진과 중국 차량에 대한 부정적 인식 때문에 한국 진출을 무기한 연기했다. 이는 BYD가 일본을 비롯한 선진 시장으로의 진출을 확장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문제이다.

U9/출처: 바이두(BYD)
▲ 출처: BYD

BYD 글로벌 전략 및 경쟁력

BYD는 유럽과 일본 시장에 적극 진출하는 전략을 펼치고 있으며, 지난해 전년 대비 334.2% 증가한 24만2756대의 전기차를 수출했다. BYD의 인기는 가격 경쟁력에서 비롯되며, 상당한 디자인과 상품성을 갖춘 저렴한 전기차 모델을 다수 보유하고 있다.

▲ 출처: BYD
▲ 출처: BYD

한국 시장의 현황 및 BYD의 전략 변화

BYD는 현재 한국에서 전기트럭, 전기버스, 전기지게차 등 상용차를 판매하고 있으나, 전기 승용차의 경우 한국 시장의 부진과 중국 차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으로 인해 판매를 어렵게 하고 있다. BYD코리아는 홈페이지에서 승용차 관련 내용을 삭제했으며, 전기 승용차 출시는 아직 검토 중인 단계라고 밝혔다.

▲바이두의 완전자율주행 01로보카 / 출처: BYD
▲비야디의 완전자율주행 01로보카 / 출처: BYD

중국차 선입견의 영향 및 BYD 향후 계획

중국 차량에 대한 선입견은 가격이 저렴하고 상품성이 낮다는 인식을 포함하며, 이를 뚫고 나가기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BYD는 전기차 시장의 부진과 이러한 선입견을 고려하여 한국 시장에서의 전기 승용차 출시 계획을 재검토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