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교보문고서 ‘라이브러리 노이어’ 운영

221

BMW코리아는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교보문고 강남점에서 새로운 브랜드 캠페인을 알리는 기획 공간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새로운 새로움(The Neue New)’을 주제로 진행되는 신규 브랜드 캠페인은 BMW 차세대 제품군 노이어 클라쎄를 통해 BMW가 지향하는 새로운 사고방식과 행동 양식, 차세대 모빌리티에 대한 방향성을 소개하고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캠페인의 첫 번째 프로젝트로 교보문고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기획 공간 ‘라이브러리 노이어’가 교보문고 강남점에 열린다. 책과 글쓰기를 매개로 ‘새로움’에 대한 다양한 사람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소개하고 방문 고객들이 스스로 새로움에 대한 정의를 생각해 볼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됐다.

먼저 라이브러리 노이어 공간에는 일상에서 새로움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해석하고 만들어 나가는 107인의 인터뷰 내용이 전시된다. 새로움과 관련된 질문에 직접 답변을 작성하고, 자신만의 정의를 내려볼 수 있는 체험 존도 마련됐다. 새로움을 주제로 하는 도서 큐레이션 공간을 구성해 다채로운 즐길 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운영 기간(내년 2월 22일~3월 17일) 동안 방문객에게는 소정의 증정품이 제공된다. 이번 캠페인을 위해 친환경 소재로 특별 제작된 가방 등 굿즈도 구매할 수 있다.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움을 대표하는 이들의 에세이, 산문, 소설 등을 엮은 문집도 현장에서 함께 판매된다.

BMW코리아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향후 캠페인 메시지를 확산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이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BMW코리아는 지난 12월 16일부터 17일까지 BMW 고객을 대상으로 BMW 연말 콘서트를 열고 ‘BMW 비전 노이어 클라쎄’를 현장에서 소개하고 새로운 새로움 캠페인을 알리는 자리를 가졌다. 이어서 12월 26일까지 인천 영종도 소재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에서 BMW 비전 노이어 클라쎄를 일반에 전시한다.

노이어 클라쎄는 디지털화, 전동화, 순환성에 대한 BMW 그룹의 비전을 집약한 BMW 차세대 제품군이다. 전기화 파워트레인, 디지털 혁신 및 개인 이동 경험에 대한 책임감 있는 접근 방식을 핵심 요소로 한다. 이러한 기술력은 향후 출시될 모든 BMW 제품군의 기반이 될 예정이다.
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