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 벤츠, 중국 베이징에서 레벨3 시험 주행 허가 취득

127

메르세데스 벤츠가 2023년 12월 18일, 중국 베이징에서 자율주행 테스트 허가를 취득했다고 발표했다. 고속도로에서 레벨3 자율주행 도로 테스트를 수행하도록 승인받은 최초의 회사 중 하나가 되었다고 밝혔다. 베이징의 지정된 고속도로에서 조건부 자율주행 시스템의 실제 테스트를 공식적으로 시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독일에서 메르세데스 벤츠는 이미 S클래스 세단과 배터리 전기차EQS에 레벨 3 자율주행 옵션을 도입해 운전자가 최대 시속 60km의 속도로 자율주행 모드를 활성화할 수 있다. 시스템이 활성화되는 동안 운전자는 교통 상황에 주의를 기울이지 않고도 차 안에서 작업하고, 웹 검색하고, 비디오를 보는 등의 활동에 집중할 수 있다고 메르세데스는 밝혔다. 
 
현재 메르세데스는 2020년대 말까지 고속도로에서 최대 130km/h의 속도를 적용할 수 있도록 레벨3 시스템의 최적화를 가속화하고 있다. 
 
중국에서는 중국 고객에게 맞춤형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중국 파트너와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메르세데스 벤츠는 중국 팀이 개발한 새로운 롱 휠베이스 E-클래스에 레벨2+ 내비게이션 보조 운전 기능을 도입했다. 이 기능은 전국의 고속도로와 도시 고속도로를 커버하고 고속도로 지점 간 내비게이션 보조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이는 지난 12월 14일 BMW가 상하이에서 비슷한 허가를 받은 데 이은 것이다. BMW 중국 R&D팀도 레벨3 자율주행 기능의 현지화 연구개발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향후 이 기능이 중국에 적용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GM도 지난 8월 상하이에서 지정된 지역에서 레벨4 자율주행 도로 테스트를 실시할 수 있는 허가를 받았다. 테슬라의 FSD는 아직 관련해 중국에서 움직임이 없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