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이 코로나 팬데믹 이전 대비 96% 찾은 섬나라

161

2022년에 몰디브 방문 한국인 3만5460명
허니문 중심…가족‧시니어 관광객 확대 희망
몰디브 관광청, 한국 사무소 ㈜탐스 선정

2022년 몰디브를 찾은 한국인이 3만5460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몰디브관광청에 따르면 2022년 1월부터 12월 21일까지 누적 관광객 수를 확인한 결과,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에 비해 95.6%까지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에는 3만7073명이었다.

2022년의 한국인 전체 해외 여행객 수 규모가 2019년에 비해 19.57%의 회복률을 보이고 있는 점을 고려했을 때 매우 고무적인 수치이다. 




이런 추세에 힘을 보태기 위해 몰디브 관광청은 2023년에 새롭게 홍보와 마케팅 등을 담당할 한국사무소로 ㈜탐스(TAMS Inc.)를 선정했다. 지난 2005년에 설립한 탐스 Inc.는 항공사, 호텔, 렌터카, 관광청 등 여행 산업의 핵심을 이루는 다양한 고객사의 영업, 마케팅, 홍보 등의 아웃소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토이브 무하메드(Thoyyib mohamed) 몰디브 관광청 CEO는 “한국은 팬데믹이 끝남과 동시에 놀라운 회복력으로 높은 방문자 수를 보여주며 지난 몇 년간 몰디브에게 매우 중요한 시장”이라며 “몰디브 관광청은 2023년에도 몰디브의 눈부신 해변에서 한국인 여행객을 기쁜 마음으로 환영할 예정”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몰디브는 9만m²(약 2만7000평)에 달하는 국토 면적 중 99%가 인도양에 속해 있고, 1190개 이상의 섬으로 이뤄진 아름다운 나라이다. 몰디브가 보유하고 있는 약 167개의 리조트들 중 상당수는 ‘1개의 섬 & 1개의 리조트’ 콘셉트를 따르고 있다. 이 같은 독특한 구성 덕에 보다 안전에 최적화돼 있어 팬데믹 시기에도 타 지역보다 더욱 빨리 국경을 개방할 수 있었다. 




홍찬호 ㈜탐스 사장은 “몰디브로 가는 한국인 수가 코로나 이전 수준만큼 회복하고 있다는 것은 몰디브가 한국인 관광객에게 안전하고, 여행하고 싶은 곳임을 보여주는 데이터”라며 “지난 17년간의 세일즈, 마케팅 노하우를 바탕으로 몰디브 방문 층을 허니문뿐만 아니라, 가족, 시니어 등으로 확대시켜 항공사 등 여러 파트너사와 적극적인 협업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호화로운 고립이 가능한 몰디브로의 여행 수요를 질적, 나아가 양적으로까지 성장시킬 수 있게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장주영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