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타고 여행할래…현대차, 100팀 선정해 여행 비용 지원

219

현대자동차가 일상 속 충전을 필요로 하는 고객들을 위해 ‘지금은 충전중’ 여행 지원 캠페인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참가를 희망하는 고객은 이달 30일까지 신청 페이지를 통해 사연과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현대자동차가 100개팀 대상 제주 왕복 항공권, 숙박비, 아이오닉5 렌터카 대여 및 충전 비용 일체를 지원하는 ‘지금은 충전중’ 여행 지원 캠페인을 운영한다.

지금은 충전중’ 여행 지원 캠페인은 고객들에게 자유로운 이동과 편리한 전기차 충전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현대차만의 차별화된 모빌리티 캠페인이다. 현대차는 총 100개팀을 선발해 제주 왕복 항공권과 숙박비, 여행자 보험, 아이오닉5 렌터카 및 충전 비용 일체를 지원할 계획이며, 특히 장애인, 임산부 등 이동약자를 우선적으로 선발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캠페인에 선발된 인원은 ‘제주 새빌 E-pit 충전소’에 설치된 전기차 자동 충전 로봇(ACR)을 통해 편리하고 안전한 전기차 충전 과정을 경험할 수 있다. 전기차 자동 충전 로봇은 충전 시 발생하는 번거로움을 줄이고 고객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현대차 로보틱스랩이 자체 개발한 암(arm) 형태의 로봇이다.

차량에 비치된 휴대폰을 사용해 캠페인용 앱에서 ‘충전시작’을 누르면 로봇이 충전을 시작하고 충전 완료 시 로봇이 차량의 급속 충전 보호캡과 충전구 덮개를 닫는다. 이 과정에서 운전자의 개입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지금은 충전중’ 여행 지원 캠페인에 선발된 인원은 6월 14일부터 7월 31일까지 개별 팀당 2박 3일 일정의 여행을 떠나게 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공유가치 창출을 위한 글로벌 CSV 이니셔티브인 ‘현대 컨티뉴’의 일환으로 이번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면서 “고객들이 충전에 구애받지 않는 자유로운 이동을 경험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