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 일본을 이겼다고?” 술렁이는 대만

236

최근 대만에 한국인이 일본인보다 많이 보이는 것으로 알려져서 화제다.

대만 자유시보 등 외신에 따르면 대만의 한 대형 쇼핑몰 외부에 비치된 외국인 관광객 설문조사에 한국인 숫자가 일본보다 5~6배는 많아 보여 SNS에서 주목받았다.

또한 최근 관광 명소나 상가 등에서 한국인 관광객을 정말 많이 마주친다는 글도 호응을 얻었다. 예류‧베이터우‧시먼딩‧단수이‧지우펀에 한국 사람이 많이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대만 베이터우 온천 / 사진=타이베이 관광청

대만 네티즌은 지금 한국은 대만에 미쳤다” “한국인이야말로 돈을 쓸 줄 아는 중요한 관광객이다” “쉬광한(드라마 상견니에 출연해 한국에서도 인기인 배우)에게 감사하자” “한국인들은 왜 이렇게 까르푸를 좋아할까” “한국인들은 해외여행을 좋아하잖아등 의견을 달았다.

너무 많고 시끄럽다는 의견도 있었다. 일부 대만 네티즌은 지우펀에 가면 한국 욕이 엄청나게 들린다” “한국인이 점령한 것 같다. 젊은 여자들인데 중국 아줌마처럼 시끄럽다등 댓글을 달았다.

대만 교통부 통계에 따르면 실제로는 일본인이 한국인보다 대만을 더 많이 찾는다. 다만 지난 한 해 한국 관광객이 대폭 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일본 관광객의 약 80% 수준이다.

글=유준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