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PC방서 ‘TL’ 출시 축하파티 연다…이달 30일까지 접수

89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신작 ‘쓰론 앤 리버티(TL)’ 출시를 기념해 ‘TL 그랜드 오픈 랜 파티’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진=엔씨소프트]

그랜드 오픈 랜 파티는 오는 12월 7일 TL 출시를 오프라인에서 축하하는 행사다. 이날 오후 7시부터 11시까지 서울시 서초구 신논현역 인근 ‘포탈 PC방’에서 진행한다.

그랜드 오픈 랜 파티 응모는 이달 30일 저녁 12시까지 접수한다. 함께 참여할 1명의 친구도 등록 가능하다. 당첨자는 12월 1일에 발표한다. 파티에 참석해 현장 미션을 달성하고 공식 행사가 진행되는 저녁 11시까지 자리를 지킨 참가자는 마우스 패드, 노트, 캘린더 등이 담긴 ‘TL 웰컴패키지’와 ‘하이닉스 플래티넘 P41 2TB SSD’를 선물 받는다. 추가적인 현장 이벤트와 경품도 준비된다.

한편 엔씨는 12월 3일까지 TL 사전 캐릭터 생성을 진행하고 있다. 5개 서버로 시작한 사전 캐릭터 생성은 조기 마감돼 10개 서버를 순차적으로 추가 오픈했다. 추가 서버도 25일 모두 마감해 두 차례 서버 수용 인원을 증설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