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서울경제진흥원과 웹툰·숏콘텐츠 공모전 진행

203
엔씨소프트 버프툰이 서울경제진흥원과 웹툰, 숏콘텐츠 공모전을 진행한다. / 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버프툰이 서울경제진흥원과 웹툰, 숏콘텐츠 공모전을 진행한다. / 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버프툰이 서울경제진흥원과 웹툰, 숏콘텐츠 공모전을 진행한다. / 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서울경제진흥원과 웹툰·숏콘텐츠 공모전 진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닫기김택진기사 모아보기)의 서비스 플랫폼 버프툰은 서울경제진흥원과 함께 웹툰·숏콘텐츠 공모전 ‘이왕이면 현대물’을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버프툰은 웹툰과 웹소설, 엔씨 IP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 플랫폼으로 지난 2018년부터 콘텐츠 창작자 발굴을 위한 공모전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서울경제진흥원이 공동주관, 영화제작사 퍼펙트스톰필름이 협찬사로 참여한다.

공모 분야는 웹툰과 숏콘텐츠 부문이다. 숏콘텐츠 부문에서는 숏툰과 숏노블 파트에서 각각 작품을 모집할 예정이다.

공모 장르는 현대를 배경으로 한 판타지, 액션, 드라마 장르다. 심사기준은 ▲주제와 소재의 참신성 ▲일반 대중성 ▲등장인물의 매력도 ▲스토리 및 작화의 완성도(숏노블은 스토리 완성도) ▲IP 확장 가능성 등 5가지다.

웹툰 당선작은 버프툰에 연재되며 숏콘텐츠 당선작은 엔씨에서 제공하는 웹툰과 영상을 통해 IP 확장 기회를 갖는다. 각 당선작은 협찬사 퍼펙트스톰필름이 영상화를 검토할 계획이다.

공모전 지원은 오는 9월 26일부터 10월 10일까지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