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폴드컵’ 성료…Z폴드5 성능 부각

234

(왼쪽부터) 캐스터 박상현, 프로게이머 페이커, 우승팀 OZG 선수단, 해설자 이상호

삼성전자는 갤럭시Z폴드5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대회 ‘2023 갤럭시 폴드컵’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28일 밝혔다. 우승은 OZG팀 도진호 선수가 차지했다.

갤럭시 폴드컵은 라이엇 게임즈 모바일 게임 ‘리그 오브레전드: 와일드 리프트’를 폴드5 대화면을 통해 생생하고 몰입감 있게 플레이하며 우승을 겨루는 대회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삼성닷컴에서 참가 접수를 받아 추첨을 통해 64팀을 선정했고, 예선전을 통해 최종 8팀을 선발해 8월 27일 잠실 e스포츠 전용 경기장에서 8강전을 시작으로 최종 우승팀을 가렸다.

이번 대회는 세계적인 프로게이머 페이커가 결승전 해설과 함께 관객과 질의응답, 현장 기념 촬영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삼성 코리아 유튜브, 아프리카TV 등을 통해 생중계 됐고 누적 시청 수 21만명을 달성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023 갤럭시 폴드컵’은 갤럭시Z폴드5만의 압도적 게임 성능을 더 많은 고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마련한 대회”라며 “’폴드5로 즐겁고 차별화된 게이밍 경험을 누려 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준호 기자 junho@etnew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