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젤 HA 필러, 유럽 시장 확대 가속화…덴마크·헝가리 진출

233

휴젤

휴젤의 HA 필러가 덴마크·헝가리에 새롭게 진출하는 등 유럽 시장 확대를 가속화하고 있다.

휴젤은 HA 필러(유럽 수출명 레볼렉스)가 현재 유럽에서 매출 수량 기준 10%대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빅 5(독일·영국·프랑스·이탈리아·스페인)를 포함 총 21개국에 진출했으며, 지난 3년간 연평균 50% 이상 고성장을 달성했다.

특히 독일, 영국, 스페인 지역 매출은 지난해 대비 각각 176%, 23%, 39%씩 증가했다. 독일은 최근 현지 유력 유통회사인 모리스킨(MORYSKIN GMBH)과 신규 계약을 체결, 지속 성장세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유럽 필러 시장은 올해부터 2029년까지 매년 10%씩 성장해 그 규모가 21억 1950만 달러(약 2조 70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휴젤은 향후 네덜란드, 벨기에 등으로 진출 국가를 확대하고, HA 필러 관계사인 아크로스와 영업·마케팅을 협업하며 기업 및 제품 경쟁력을 제고해 나갈 예정이다.

현지 의료진 대상 교육 프로그램과 더불어 포럼, 세미나, 학회 등을 통해 네트워킹을 강화하고, 국가별 독점 유통회사들을 활용한 현장 시술 세션(Hands-on)을 진행하는 등 고객들의 만족도를 지속적으로 향상 시킬 수 있는 방안도 마련했다.

휴젤 관계자는 “휴젤의 HA 필러가 신규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진출 국가를 확대하는 등 K-필러 대표 주자로서 유럽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유럽 전역에 판매망을 확보해 향후 3년내 시장 점유율을 20%까지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휴젤의 HA 필러(국내명 더채움), 더말렉스(Dermalax), 퍼스니카(Persnica))’는 2014년 론칭 이후 볼류마이징에 특화된 물성, 높은 안전성 및 지속력 등으로 우수한 품질을 인정 받으며 전 세계 38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송혜영 기자 hybrid@etnew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