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여름 물총축제에서 ‘워터그라운드’ 개최

320
▲ '워터그라운드' 행사 이미지 (사진 제공: 크래프톤)
▲ ‘워터그라운드’ 행사 이미지 (사진 제공: 크래프톤)

크래프톤이 오는 12일(토)부터 13일(일)까지, 자사 온라인 배틀로얄 슈팅게임 ‘PUBG: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IP 기반 오프라인 축제 ‘워터그라운드’를 개최한다.

‘워터그라운드’는 크래프톤이 메인 스폰서로 나선 ‘2023 물총축제’와 협업으로 진행되는 오프라인 여름 축제로, 오는 8월 12일부터 8월 13일까지 서울 문화비축기지에서 진행된다. 이번 축제의 콘셉인 ‘I AM ALIVE’에 맞춰, 축제 전반에서 참가자들이 ‘배틀그라운드’의 게임성을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먼저 행사장 입구에 설치된 ‘훈련장’에서는 ‘배틀그라운드’ 게임 속 훈련장처럼 물총을 쏘고 물풍선 수류탄도 던지며 물총 싸움을 연습할 수 있다. 근처에 있는 ‘무너’ 조형물을 맞추기만 해도 물총에 부착해 꾸밀 수 있는 한정판 스티커를 증정한다.

‘워터그라운드’에 입장하면 ‘체력 바’를 구현한 팔찌를 지급한다. 참가자가 물총 싸움 중, 팔찌에 물을 맞으면 ‘배틀그라운드’ 게임처럼 체력 바가 줄어든다. 이어 ‘서바이버 존’에서는 정해진 시간 내 체력이 가장 많이 남은 참가자가 최종 승리해 ‘배틀그라운드’의 핵심 게임 요소인 배틀로얄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참가자들은 행사장 곳곳에서 ‘배틀그라운드’에 등장하는 ‘보급상자’ 실물을 만나볼 수 있고, 정각마다 하늘에서 떨어지는 ‘보급상자’를 통해 다양한 경품을 획득할 수 있다. 여기에 저녁 8시 행사 피날레에는 ‘배틀그라운드’ 전장의 자기장 블루존을 구현한 레이저 쇼가 펼쳐진다.

크래프톤 오세형 브랜드 마케팅 실장은 “이용자들이 온라인을 넘어 오프라인에서 ‘배틀그라운드’ IP를 직접 경험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체험함으로써 IP 자체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확산하도록 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캠페인과 이벤트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2023 물총축제’ 티켓은 위메프, 네이버 등 11개 채널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인스타그램(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