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포링’으로 5월 가정의 달 빛냈다

389

그라비티가 가정의 달을 맞이해 라그나로크 이용자와 가족들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0일 국내 첫 라그나로크 음악회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를 개최했으며 25일부터는 ‘서울랜드 캐릭터 페스티벌’에서 포링 조형물 및 포토존 설치, 대형 포링 벌룬 등을 선보이며 유저 및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를 연이어 진행했다. 

그라비티 정일태 한국사업그룹장은 “유저분들의 사랑에 보답함과 동시에 또다른 추억을 쌓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다채로운 행사를 기획, 진행하고 있다. 유저분들이 가족과 함께 라그나로크에 대한 다양한 추억을 만드셨으면 좋겠다”라며, “라그나로크가 국내 대표 게임 IP를 넘어 전 세대를 아우르며 온가족이 함께 즐기는 IP가 될 수 있도록 게임, 굿즈, 행사 등 다방면으로 지속 노력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그라비티는 20일 서울 마포아트센터에서 약 1,000여 명의 라그나로크 유저 및 유저의 가족들과 함께 약 120분 동안 공연을 진행했다. 해당 공연에서는 ‘Title’, ‘Theme of Prontera’, ‘Wanna Be Free’ 등 라그나로크 온라인 속 명곡들을 연주했다. 특히 2부 시작 전 관객들의 라그나로크에 대한 추억을 듣는 코너에서는 라그나로크 온라인에서 만나 결혼을 하고 가정을 이룬 부부도 공연에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공연장 앞 포링 조형물과 로비의 포토존에는 부모님의 손을 잡고 온 아이들이 선물로 받은 엔젤링 모찌 인형을 들고 연이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로비에 위치한 RO SHOP에서는 라그나로크 캐릭터 굿즈 제품을 판매, 오르골, 인형, 스마트톡 등 귀여운 라그나로크 캐릭터 상품을 사려는 가족들로 가득했다.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디 오케스트라 내 가족 단위 관객 참여 모습 /그라비티

25일부터 진행한 서울랜드 캐릭터 페스티벌에서도 라그나로크 대표 몬스터 포링을 만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연말까지 메인 광장에는 서울랜드에 방문하는 가족들이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포링 포토존, 포링 조형물을 설치했다. 6월 1일부터는 매일 오후에 열리는 마디그라 로드쇼에서 귀여운 표정의 핑크색 대형 포링 벌룬이 등장한다고 예고해 많은 이목이 집중될 것으로 기대한다.

서울랜드 캐릭터 페스티벌 가족 단위 방문객 /그라비티
서울랜드 캐릭터 페스티벌 가족 단위 방문객 /그라비티

서울랜드 캐릭터 페스티벌 가족 단위 방문객 /그라비티
서울랜드 캐릭터 페스티벌 가족 단위 방문객 /그라비티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