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벨 인피니트 신작, MMORPG ‘타리스랜드’ 공개

165
▲ '타리스랜드' 대표 이미지 (사진 제공: 레벨 인피니트)
▲ ‘타리스랜드’ 대표 이미지 (사진 제공: 레벨 인피니트)

레벨 인피니트는 16일(화), 로코조이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 예정인 신작 ‘타리스랜드(Tarisland)’를 올 연말 모바일과 PC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타리스랜드’는 방대한 세계관과 다채로운 생태계, 그리고 수준 높은 커스터마이징 시스템을 내세운 MMORPG다. 게임의 무대는 행성 ‘타리스’로 플레이어는 신들의 대립과 위협 속에서 타리스 행성을 지켜야 한다. 

타리스는 다양한 종족과 독특한 환경, 문화로 가득한 세계다. 플레이어는 10가지 게임 모드를 통해 퀘스트를 진행하면서 드넓은 타리스를 모험하게 된다.

9가지 클래스 중 하나를 선택한 다음, 40개 이상의 특성 중 2가지를 선택하는 방식으로 추가 능력을 얻을 수 있다. 이 외에 장비, 포인트 분배, 의상 세트 등 다양한 육성 요소를 갖췄다.

성장시킨 캐릭터로 다른 이들과 함께 치열한 레이드와 보스전에 참여하고, 전략적 전투를 펼치며 풍성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게임은 시즌제로 운영되며, 매 시즌 새로운 PvE 콘텐츠와 PvP 도전이 제공된다. 아울러 개발진은 거래 시스템을 통한 경제 구축에도 심혈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타리스랜드’의 메인 프로듀서 양민(Yang Min)은 “’타리스랜드’는 지난 3년간 우리 팀이 열심히 개발한 프로젝트이며, 유저들에게 선보이길 꿈꿔온 게임”이라며, “우리는 MMO의 본질로 돌아가 사소한 요소까지 세심하게 신경쓰고, 다듬어 나가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타리스랜드’는 올해 말 출시 예정이며, 모바일과 PC간 크로스플레이를 지원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