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명곡이 미소녀로, 신작 ‘탁트오퍼스’ 사전예약

428
▲ '탁트오퍼스' 대표 이미지 (사진 제공: 디엔에이)
▲ ‘탁트오퍼스’ 대표 이미지 (사진 제공: 디엔에이)

디엔에이(DeNA)는 12일(금),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모바일 RPG ‘탁트오퍼스(takt op.) 운명은 새빨간 선율의 거리를(이하 탁트오퍼스)’의 사전등록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전등록은 공식 사전등록 페이지와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에서 신청할 수 있다. 참여한 모든 유저에게는 게임 출시 후 사용할 수 있는 인연 악보 10개를 지급한다. 또, 사전등록 누적 인원수에 따라 음률 전도체, 엔파샤 홍차, 한정 LP판 등 다양한 추가 보상을 제공하며, 200만 명 달성 시 신비한 SSR악장을 선물한다.

이 밖에 친구 초대 이벤트로 노터 코인, 버블 추억(고급), 고급 음운 랜덤상자 등을 지급하며, 10명 이상 초대한 유저 중 추첨을 통해 구글 기프트카드 3만 원 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공식 카페에서는 사전등록 인증 이벤트, SNS 공유 이벤트가 열린다.

‘탁트오퍼스’는 애니메이션 의 20년 후를 그려낸 모바일 RPG다. 음악이 사라진 세계관에서 지휘자가 된 유저가 음악이 깃든 소녀들을 이끌고 전투를 펼치게 된다.

운명, 작은별 변주곡, 카르멘 등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클래식 음악을 미소녀 캐릭터로 구현했으며, 완성도 높은 일러스트와 생동감 있는 라이브 2D 연출을 특징으로 내세우고 있다.

게임에 대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