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핀테크랩-코트라, 핀테크 기업 외국인 투자유치 위해 맞손

226

권영은 서울핀테크랩 센터장(오른쪽)과 코트라의 투자유치 전담조직인 인베스트코리아(Invest KOREA)의 김태형 대표가 지난 7일 서울의 성장하는 핀테크 산업에 대한 외국인 투자 촉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서울핀테크랩

서울핀테크랩과 코트라의 투자유치 전담조직인 인베스트코리아(Invest KOREA)가 지난 7일 핀테크 산업에 대한 외국인 투자 촉진을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국내 핀테크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를 위한 협력사업 추진 △각 기관의 투자유치 사업 홍보 지원 △국내외 핀테크 산업 동향 및 관련 정책에 관한 자료 교환 등 업무 교류를 추진한다.

서울핀테크랩은 2018년 서울시가 조성한 핀테크 전문 창업지원 시설로 서울 금융중심지인 여의도에 총면적 1만1673㎡로 운영 중이다. 현재까지 200여 개의 기업을 지원·육성했으며, 입주기업의 누적 투자유치 총액은 2747억원에 달한다.

코트라는 전 세계 84개국에서 운영하는 129개 해외무역관 중 36개 투자유치거점 무역관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투자자를 대상으로 국내 핀테크 기업에 대한 적극적 투자유치 세일즈에 나설 예정이다.

권영은 서울핀테크랩 센터장은 “서울핀테크랩은 지난 5년간 핀테크 스타트업의 초기 성장을 지원해 왔으며 앞으로는 글로벌 핀테크 유니콘 배출을 목표로 핀테크 스타트업들의 해외 진출을 중점적으로 지원하고자 한다”며 “이번 협약은 이를 위한 큰 마일스톤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형 Invest Korea 대표는 “위축된 투자 시장 환경 속에서 혁신 핀테크 기업들이 글로벌 투자가로부터 새로운 성장 자금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해외 투자가 발굴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주한영국대사관과 함께 이달 16일부터 런던에서 개최하는 UK 핀테크위크(Fintech Week) 참가 지원 및 연계 온·오프라인 투자유치 상담회를 개최한다.

UK Fintech Week에 참가할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은 △모인(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해외송금 서비스) △로보러스(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생체인증 및 결제와 스마트 멤버십) △체인파트너스(디지털자산 거래소) △펀블(디지털 부동산 조각투자 및 거래플랫폼) △모핀(AI 로보어드바이저 금융투자 서비스) △윙크스톤파트너스(중소사업자(SME) 대상 데이터 기반 금융 플랫폼)로 총 6개사다. 이들은 현지 벤처캐피탈 및 금융기관과의 IR 기회를 통해 투자유치 기회를 모색하게 된다.

[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