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진흥원X현대건설, 건설·안전분야 스타트업 10개사 선발

156

서울경제진흥원(SBA)이
현대건설과 손잡고 ‘2023 현대건설 x 서울 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공모전에서 혁신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10개사를 모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스마트 건설·안전분야에서 혁신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해 현대건설과의 협업, 기술 현장 실증 기회 제공 뿐 아니라 현대건설과 스타트업간 파트너십을 구축해 건설업 내 스타트업과 동반성장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프로그램이다. 오늘 3월 30일부터 4월 20일까지 3주간 모집한다.

올해는 협업 Track(현대건설 현업부서와의 협업 PoC 프로그램)뿐 아니라 육성 Track(초기 스타트업에 대한 육성 및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을 신설해 청년 스타트업 발굴 및 육성을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사회문제 해결을 비롯한 친환경 분야의 스타트업까지 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올해 프로그램의 모집 분야는 협업 트랙 5개분야 △스마트 헬스케어 △스마트 건설기술 △스마트 안전 △신사업 △현업 Needs 해결과 육성 트랙 1개분야 △스타팅 블록(건설혁신기술 및 ESG 등) 총 6개 분야로 혁신 아이디어, 기술, 제품, 서비스 역량 등을 보유한 기업이다.

서류 및 대면 심사 등을 거쳐 총 10개 내외의 스타트업을 선발할 예정이며, 선발된 업체는 △공동 상품개발 및 신규사업 검토 △ 실증(PoC) 기회 제공 △우수 스타트업 대상 투자 검토 △멘토링 및 컨설팅 제공 등의 혜택을 제공받게 된다.

서울경제진흥원은 선정기업에 대해 △사업화 지원(PoC, Pilot, BMT 등) △서울창업허브(공덕)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존’ 공간지원 △글로벌 진출 지원 △PR 지원(언론사를 통한 홍보지원) △ESG 컨설팅 등 맞춤형 후속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참가신청은 스타트업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수 있으며 자세한 모집 안내도 확인할 수 있다.

최수진 서울경제진흥원 창업정책팀 책임은 “대중견기업과 협업을 통해 지속가능한 건설분야의 스마트 혁신 및 ESG 기술을 보유한 우수기업을 발굴해 스타트업의 실질적인 성과를 만들고,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과 협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