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타임지 발표 ‘2024 세계 최고의 지속가능 선도기업’ 선정

23

카카오 로고(사진=카카오)

카카오가 ‘미국 주간지 타임’과 데이터 기업 ‘스태티스타’가 지난 25일(현지시간) 발표한 ‘2024 세계 최고의 지속가능 선도기업(World’s Most Sustainable Companies)’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처음 공개된 ‘세계 최고의 지속가능 선도기업’에는 평가 대상 5,000개 이상의 기업 중 상위 500개 기업이 이름을 올렸으며, 카카오는 272위에 선정됐다. 국내에서는 15개의 기업이 포함됐으며, ‘IT, Tech & Software’ 분야에서는 카카오가 유일하다.

타임지는 지속가능성과 관련된 20개 이상의 주요 성과 지표와 기업에서 공개하는 데이터 등을 바탕으로 지속가능성을 평가했다. 카카오는 CDP 등급, S&P 지속가능성 평가, MSCI 등 주요 ESG 평가에서 높은 등급을 획득했고, 온실가스 배출량, 기업 규모 대비 에너지 소비량, 재생에너지 사용 비율 및 지속가능성 정보를 꾸준히 공개하고 있는 점 등 여러 평가 항목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카카오는 ESG 분야별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오피스 전력을 재생에너지로 조달하고, 친환경 데이터센터를 건립하는 등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이용자들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카카오 안정성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다양성 보고서’를 발행하여 다양성의 가치를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건전한 기업문화와 윤리 경영을 위해 ‘준법과 신뢰 위원회’를 설립하였으며, 지속가능성 관리 및 상생을 위한 시스템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

지속적으로 활동을 이어온 결과, 카카오는 S&P 글로벌이 주관하는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연속 상위 1%를 달성하였고, DJSI(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 지수)’에 3년 연속으로 편입되었다. 또, 기후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온 노력을 바탕으로 국제 환경기구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가 발표하는 탄소정보공개관련 환경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를 획득하기도 했다.

권대열 카카오 CA협의체 ESG 위원장은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다양한 영역에서 노력을 이어가겠다”며, “앞으로도 신뢰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ESG 경영을 강화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