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망루피가 작아졌다”…카카오, 신규 미니 이모티콘 8종 출시

58

내달 16일 창작자 제안 가능한 스튜디오 오픈

다양한 이모티콘으로 창작자와 상생 환경 구축

카카오가 미니 이모티콘 8종을 신규 출시했다.ⓒ카카오

카카오는 미니 이모티콘 8종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미니 이모티콘은 카카오톡 대화 속에서 텍스트와 함께 자유롭게 사용 가능한 작은 크기의 이모티콘이다. 카카오톡 대화 말풍선 안에서 텍스트와 함께 여러 사물을 표현할 수 있고, 다른 종류의 미니 이모티콘을 하나의 말풍선에 담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미니 이모티콘은 개인의 취향에 따라 무궁무진한 조합이 가능해 이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3월 선보인 ‘춘식이의 하루’, ‘핑크핑크 어피치’, ‘미니 문방구’ 등 3종은 출시 이틀 만에 다운로드 1000만 건을 돌파했다.

이번에 출시한 미니 이모티콘 8종은 지난 4월 카카오톡 카카오이모티콘 채널 메시지를 통해 설문에 참여한 약 40만명의 이용자 선호도가 반영됐다.

설문 결과에서 인기가 높았던 잔망루피, 망그러진곰, 최고심, 인사이드 아웃 등 캐릭터를 비롯해 라이프스타일 일러스트로 유명한 아티스트 이나피스퀘어, 끼니와 협업한 미니 이모티콘을 선보인다. 특유의 그림체로 다양한 브랜드와 협업하고 있는 이슬로, 김다예 작가와의 협업도 진행됐다.

미니 이모티콘 신규 8종은 카카오톡 앱 이모티콘 스토어에서 200초코(25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카카오는 창작자들을 위한 ‘카카오 미니 이모티콘 스튜디오’를 베타 오픈한다. 모집기간은 내달 16일부터 31일까지다. 카카오는 향후 미니 이모티콘 스튜디오를 정식으로 오픈해 새로운 창작자 생태계를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카카오 김지현 이모티콘 리더는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이모티콘 서비스를 선보이며 카카오와 창작자가 상생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