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로, 자체 개발 AI 기술 미국 특허 등록…”IP 확보로 해외 사업 탄력”

17

[아이뉴스24 윤소진 기자]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 기업 엠로는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AI) 기술에 대한 특허가 미국 특허청으로부터 등록 결정됐다고 4일 밝혔다.

엠로는 자체 개발 AI 기술이 미국 특허 등록 결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사진=엠로]

이번에 등록 결정된 ‘기계 학습을 통한 학습 모델을 사용한 정보 제공 방법 및 장치’에 관한 특허는 AI 기반 자연어 처리 기술(NLP)을 활용해 기업 구매시스템에 등록된 방대한 양의 품목 데이터의 유사도를 분석하고 분류하는 것으로, 엠로는 이미 국내와 일본에서도 관련 특허권을 보유하고 있다.

엠로는 이 특허 기술이 적용된 AI 소프트웨어 ‘스마트 아이템 닥터(SMART Item Doctor)’를 현대자동차, 대한항공, HD현대오일뱅크, 한화건설, 현대제철, 포스코DX 등에 공급했다.

엠로는 이번 특허 등록을 통해 글로벌 기업용 소프트웨어 시장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기술적으로 선진화된 미국에서 구매 영역에 특화된 AI 기술 역량을 인정받게 됨에 따라 이를 바탕으로 현지 시장 공략이 한층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엠로 관계자는 “이번에 특허를 등록한 미국은 글로벌 진출을 위한 1차 타깃 시장으로, 현재 삼성SDS와 함께 활발한 영업 및 마케팅 활동을 진행 중”이라며 “엠로의 우수한 AI 기술력과 풍부한 구축 레퍼런스를 내세워 현지 고객을 확보하며 글로벌 시장에 빠르게 안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