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인텔라X’, 웹3 게임 스튜디오 슈퍼빌런랩스 지분 투자

22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네오위즈(공동대표 김승철, 배태근)는 블록체인 사업을 운용하는 인텔라X가 웹3 게임 스튜디오 ‘슈퍼빌런랩스(Supervillain Labs)’에 지분 투자를 집행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이번 투자는 인텔라X와 앱토스 랩스의 리드로 스파르탄 캐피탈, 케이아이피-크릿 인터랙티브 콘텐츠 펀드, 프레스토, 플라네타리움 랩스 등 총 6개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 및 투자사가 공동으로 참여했다.

[사진=네오위즈]

인텔라X는 슈퍼빌런랩스의 성장성을 높게 보고 양질의 블록체인 게임 개발을 돕기 위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 인텔라X의 투자금은 약 150만달러 규모이며, 슈퍼빌런랩스는 이번 시드라운드 투자를 통해 총 450만달러의 투자금을 확보했다.

슈퍼빌런랩스는 웹3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블록체인 게임 개발의 기술적 노하우를 보유한 웹3 게임 스튜디오다. 앱토스 블록체인을 활용한 개발사와 게임 커뮤니티 간 신뢰를 특히 강조, 온체인 기술 기반의 팬·코어 게이머·인플루언서 등 참여자 보상과 온체인 데이터를 활용한 게임 내 확률형 아이템을 투명하게 관리한다. 올해 상반기 자체 개발 중인 웹3 게임 ‘슈퍼빌런: 아이들 RPG(Idle RPG)’ 출시를 앞두고 있다.

양사간 업무 협업도 논의한다. 향후 네오위즈의 NFT 컬렉션 ‘ERCC: Early Retired Cats Club(조기 은퇴한 고양이 클럽)’ IP를 활용한 공동 웹3 프로젝트 운영을 계획하며, 슈퍼빌런랩스가 개발하는 웹3 게임과 인텔라 X 생태계 간 협업도 이어 나간다. 참신한 재미를 선사하는 차세대 게이밍 생태계 조성에 나서면서 동시에 인텔라 X 생태계도 확장해 나간다는 포부다.

고성진 인텔라X 대표는 “슈퍼빌런랩스가 블록체인 생태계에 색다른 자극이 되길 기대하며 이번 투자에 참여했다”며 “양사간 협업도 검토 중으로 블록체인 게임을 포함, 누구나 쉽고 재밌게 즐길 수 있는 웹3 시장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준 슈퍼빌런랩스 공동대표는 “슈퍼빌런랩스는 게임의 본질인 재미에 집중한 웹3 게임 개발을 지향한다”며 “인텔라 X와 앱토스 랩스의 리드로 성사된 이번 투자를 발판삼아 웹3 시장에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