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소형 군집위성 1호, 우주로 발사

28
초소형 군집위성 1호가 24일 오전 7시32분쯤 뉴질랜드 마히야 발사장에서 우주로 나섰다. [사진=과기정통부]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우리나라 초소형 군집위성 1호가 우주로 나섰다.

국내 최초 양산형 초소형 군집위성 1호가 24일 오전 7시32분쯤 뉴질랜드 마히야 발사장에서 우주로 발사됐다. 우주비행체와 충돌위험성으로 예정했던 발사시각(오전 7시8분)보다 약 24분쯤 늦게 발사했다.

초소형 군집위성 1호. 발사이후 1단, 페어링 분리 등이 정상적으로 이뤄졌다. [사진=과기정통부]

초소형 군집위성 1호기는 발사이후 약 3분 뒤에 1단이 분리되고 이어 페어링이 정상적으로 분리됐다. 초소형 군집위성 1호기는 발사 이후 약 4시간 24분 뒤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지상국과 교신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