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I, 레이드, 환수, 파밍…28주년 바람의나라, ‘환골탈태’

55

국내 ‘최초’의 온라인 그래픽 MMORPG ‘바람의나라’. ‘바람의 나라’가 성장 콘텐츠 및 편의성 전면 개편으로 활골탈태한다. 넥슨은 18일 온라인 RPG ‘바람의나라’에 성장 콘텐츠와 편의성을 전면 개편하는 ‘환골탈태’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바람의나라’는 이번 업데이트로 진입장벽을 대폭 낮춰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플레이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다. 먼저, 게임 내 각종 콘텐츠를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성장할 수 있도록 성장 동선을 다듬고, 성장 부담 요인들을 완화한다. 일부 마법에 자동 사용 기능을 추가해 조작 편의성을 향상하고 재생축복효과 없이도 자동 사냥 기능을 사용할 수 있도록 변경해 이용자 사용성을 개선한다. 또, 주요 콘텐츠들의 UI와 보상 구조, 플레이 동선을 다듬어 시인성 및 가시성을 개선한다.

‘바람의나라’, ‘환골탈태’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넥슨
‘바람의나라’, ‘환골탈태’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넥슨

또한, 레이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선행 임무 및 입장 재료를 삭제하고, 캐릭터의 능력치 성장을 체감할 수 있도록 보스 몬스터 난이도를 재설계한다. 레이드 완료 보상으로는 성장 단계에 따라 필요한 장비를 구매할 수 있도록 레이드 주화를 제공하며, 신규 보스 몬스터로 높은 체력과 묵직한 힘을 지닌 호랑이 ‘산군’을 선보인다.

신규 보스 몬스터로 선보이는 높은 체력과 묵직한 힘을 지닌 호랑이 ‘산군’ 바람의 나라/넥슨
신규 보스 몬스터로 선보이는 높은 체력과 묵직한 힘을 지닌 호랑이 ‘산군’ 바람의 나라/넥슨

바람의 나라 레이드 상점 /넥슨
바람의 나라 레이드 상점 /넥슨

더불어, 장비 재련, 장비 연마 시스템을 추가해 장비 성장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개편하며, 장비에 부가잠재능력을 부여해주는 ‘황금돋보기’는 주간 콘텐츠 ‘도전천하제일’을 통해 획득할 수 있도록 해 파밍 부담을 완화한다. 또, 부가잠재능력에는 메모리얼 기능을 도입해 기존 수치와 새로운 수치 중 원하는 능력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한다.

환수 시스템에도 변화를 준다. ‘수호환수’ 시스템을 새롭게 도입해 최대 3마리의 환수 효과를 제공하며, 시동환수 효과는 캐릭터 능력치에 부여돼 상시 발동되도록 한다. 환수 진화 임무가 삭제되며, 환수 99레벨 달성 시 별도 임무 없이 6등급까지 진화할 수 있게 된다. 새롭게 추가된 초월, 각성 시스템을 통해 능력치 추가 성장이 가능해진다. 또, 기존 레이드 보스 몬스터였던 ‘스사노오’를 주간 콘텐츠로 변경, 완료 보상으로 ‘환수장비돋보기’를 지급한다.

한편, 28주년을 맞은 ‘바람의 나라’는 2005년에는 최고 동시 접속자수가 13만 명에 달했으며, 2021년에는 누적 가입자수 2600만 명을 돌파했다.

2011년에는 역사적 가치를 인정받아 ‘세계 최장수 상용화 그래픽 MMORPG’로 기네스북에 등재되었고, 2023년 8월에는 서비스 10,000일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