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온디바이스 시대 대비하세요” 델, 2024년형 AI PC 신제품 다수 공개

31

11일 델 테크놀로지스가 서울 역삼동 GFC 사무실에서 미디어 간담회를 열고 AI 온디바이스 시대를 대비할 차세대 AI PC 노트북 및 워크스테이션 등 2024년 클라이언트 신제품 다수를 선보였다.

이날 환영사로 첫 시작을 끊은 김경진 델 테크놀로지스 총괄사장은 “PC, IT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핫 한 인공지능(AI)에 가장 공격적으로 투자하는 곳이 한국”이라며 “이런 기조로 온전한 AI 시대가 열리게 되면 한국은 조만간 최고의 강점을 가진 나라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총괄사장은 또 “현재 가장 많이 쓰이는 AI 툴 ‘코파일럿’ ‘챗GPT’도 클라우드에 기반해 사용되곤 한다”며 “올 하반기 온라인 연결 없이 온디바이스로 이 AI 기능들을 적극 활용할 수 있는 2024년형 델 테크놀로지스 클라이언트 신제품들을 소개하게돼 기쁘다”고 밝혔다.

김경진 델 테크놀로지스 총괄사장이 11일 ‘2024 델 테크놀로지스 클라이언트 신제품 미디어 간담회’ 환영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델 테크놀로지스)

이날 델 테크놀로지스는 ▲비즈니스용 프리미엄 노트북 ‘델 래티튜드(Dell Latitude)’ ▲워크스테이션 ‘델 프리시전(Dell Precision)’ ▲프리미엄 모니터 ‘델 울트라샤프(Dell UltraSharp)’ 등 기업용 PC 포트폴리오와 컨슈머 노트북 ‘XPS’ 시리즈를 공개했다.

이번 신제품들은 AI 가속기 ‘NPU(Neural Processing Unit)’를 탑재한 인텔 코어 울트라 프로세서를 탑재한 게 특징이다. 클라우드 접속 없이 기기 자체에서 AI 작업을 처리할 수 있게 CPU와 GPU 간섭을 최소화함과 동시에 배터리 효율도 더 좋아졌다.

오리온 델 테크놀로지스 상무는 “AI PC는 이 NPU 덕분에 향후 인터넷 접속 없이 AI 툴을 더 효율적이고 빠르게 사용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며 “특히 배터리 효율이 높은 특징 덕분에 인텔 코어 울트라가 탑재된 노트북의 경우 2.5시간 더 긴 시간 동안 배터리 모드로 사용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오리온 델 테크놀로지스 상무가 2024년 델 클라이언트 신제품 주요 특징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씨넷코리아)

델은 이번 2024년형 AI PC 신제품들을 선보이면서 크게 개발자(AI 빌더)와 사용자(AI 워크로더)로 나눠 제품을 제안했다. 또한 데스크톱은 인텔 14세대 코어 프로세서와 최대 엔비디아 RTX 6000 에이다 제너레이션 GPU를 탑재해 더 빠른 성능으로 AI 개발을 돕는다.

오 상무는 “AI PC 시대가 이제 막 시작된 만큼 델 테크놀로지스도 현 트렌드에 맞춰 AI 환경을 미리 대비하고 최신 앱을 빠르게 사용할 수 있는, 하드웨어 기반을 다지는 게 올해 전략이다”고 말했다.

델 테크놀로지스 신제품 중 델 ‘래티튜드 7450 울트라라이트’는 1kg 초경량 무게에 자사 최상급 라인업 9000 시리즈에만 탑재됐던 ‘델 협업 터치패드(Dell Collaboration Touchpad)’가 적용됐다. 줌(Zoom), 팀즈(Teams) 등 화상 회의 앱을 사용할 때 터치패드 상단에 4개 햅틱 터치를 지원하는 아이콘이 활성화돼 마이크를 음소거하거나 카메라를 비활성화 하는 등 4가지 기능들을 사용할 수 있다.

이밖에 MS 코파일럿을 빠르게 불러올 수 있는 AI 핫키 키보드, 향상된 HDR 카메라와 노이즈 감소 기능으로 밝은 대낮이나 역광인 상황에서도 피사체를 정확하게 잡아내 화상 회의를 도우며 델 옵티마이저 4.2 업데이트로 사용자가 자주 쓰는 앱 패턴을 분석, 스스로 학습해 앱이 최적의 성능을 구현하도록 돕는다.

2024 델 AI PC 신제품 라인업 중 대표 모델인 ‘래티튜드 9450 투인원’ 모델. 역대 델 래티튜드 노트북 중 가장 작은 14인치 업무용 노트북으로 최대 인텔 코어 울트라 7 기반에 와이파이7과 미니 LED 키보드를 탑재했다. 사진은 화상 회의 앱이 실행됐을 때 델 협업 터치패드가 활성화된 모습. (사진=씨넷코리아)

델 XPS 시리즈 경우 15인치 모델이 사라지고 ▲델 XPS 13 ▲델 XPS 14 ▲델 XPS 16으로 라인업 변화를 맞았다. 델 XPS 16 경우 인텔 코어 울트라 9과 최대 엔비디아 지포스 RTX 4070 GPU가 탑재되며 16.3인치 4K+ OLED 터치 옵션이 제공된다. 지난해부터 적용된 키보드 맨 윗줄 정전식 터치 버튼이 그대로 옮겨졌고 햅틱 방식 이음새 없는 심리스 글래스 터치패드도 3모델 모두 적용된다.

김 총괄사장은 “지난 1년 반 가량 지옥을 맛본 IT 시장이 올 하반기부터 반등할 거란 예측이 지배적”이라며 “올해 40주년을 맞은 델 테크놀로지스는 PC에 대한 기본 가치, 가장 훌륭한 성능과 디자인, 뛰어난 보안성을 갖춘 AI PC로 인공지능 시대를 대비하는 기업들과 파트너들에게 최고의 제품들을 공급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2024 델 테크놀로지스 클라이언트 신제품 데모 유닛 쇼케이스에서 델 관계자가 XPS 신제품들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씨넷코리아)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