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시딜·마데카솔’…동국제약 브랜드 파워

27
동국제약의 대표 일반의약품 판시딜과 마데카솔이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선정하는 ‘2024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조사’에서 탈모치료제와 상처치료제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사진=동국제약

동국제약은 판시딜과 마데카솔이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선정하는 ‘2024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조사’에서 탈모치료제와 상처치료제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9일 밝혔다.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는 대한민국 소비생활을 대표하는 각 산업의 제품과 서비스, 기업의 브랜드 경쟁력을 측정하는 지수로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1999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브랜드 평가 모델이다. 올해는 전국 1만2500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일대일 면접 조사를 거쳐 산업 부문별 대표 브랜드를 선정했다.

판시딜은 브랜드파워 지수(K-BPI) 1000점 만점에 758.6점을 획득해 2위 브랜드와 243점의 격차를 보이며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최초 인지도가 66.6%로 높게 나타나 2위, 3위 브랜드와 큰 격차를 보였다. 판시딜은 일반의약품 경구용 탈모치료제로 모발과 손톱의 구성 성분인 케라틴, L-시스틴 등과 모발 영양 성분인 약용효모, 비타민 등 6가지 성분을 배합한 제품이다.

마데카솔은 1000점 만점 중 718.7점을 획득했다. 브랜드 충성도 중 이미지, 구입가능성, 선호도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마데카솔 시리즈의 주성분인 식물유래성분 센텔라정량추출물(TECA)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가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마데카솔은 다양한 상처 유형에 맞춰 △마데카솔케어 △마데카솔겔 △복합마데카솔 △마데카솔분말 △마데카습윤밴드와 같은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판시딜과 마데카솔이 다년간 연속 1위로 선정되며, 탈모치료제와 상처치료제의 대표 브랜드로 입지를 굳히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제품의 효과뿐 아니라 질환 관리의 필요성을 알리는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펼치며 브랜드 경쟁력 제고와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