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웹툰, 2024 지상최대웹소설공모전 개최…44개 수상작 선발 예정

65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네이버웹툰과 문피아가 총 상금 3억9000만원 규모의 ‘2024 지상최대웹소설공모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2024 지상최대웹소설공모전 포스터 [사진=네이버웹툰]

이번 공모전에서는 판타지, 무협, 현대물, 스포츠, 대체역사 등 다양한 장르의 웹소설을 모집한다. 5월 8일부터 6월 16일까지 40일간 작품을 모집해 심사를 진행하고 오는 7월 17일 수상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올해 수상작 수는 44개로 네이버웹툰과 문피아가 앞서 진행한 공모전 중 역대 최다다. 수상작들은 문피아 선(先) 독점 연재 후 네이버시리즈를 통해 유통되고 문피아와 네이버시리즈의 프로모션 지원 혜택도 주어진다. 대상과 최우수상 수상작들은 향후 웹툰으로 제작, 네이버웹툰에서 정식 연재되는 특전도 함께 주어진다.

네이버웹툰과 문피아는 동시 연재를 통해 ‘전지적 독자 시점'(싱숑 작가), ‘나노 마신'(한중월야 작가), ‘재벌집 막내아들'(산경 작가) 등 다양한 인기작을 발굴해 왔다.

네이버웹툰과 문피아는 향후 더 많은 창구를 통해 웹소설 업계 창작자가 데뷔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문피아는 지난 3월부터 문피아에서 선(先) 연재 중인 작품 중 최소 2작품을 선정해 문피아·네이버시리즈 프로모션과 시리즈 정식연재, 웹툰화까지 지원하는 논스톱 창작지원 프로그램 ‘2024 지상최대 캐스팅’을 운영하고 있다.

웹소설에서 웹툰으로 이어지는 네이버웹툰의 지식재산권(IP) 밸류체인을 활용해 창작자의 작품이 다양한 형태의 콘텐츠로 확대돼 더 많은 독자에게 이어질 수 있도록 돕는다는 목표다.

손제호 문피아 대표는 “예비 창작자가 자신의 작품들을 더 많은 독자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데뷔 창구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웹소설을 총괄하는 박제연 리더는 “웹소설을 원작으로 웹툰·영상화해 성공한 사례가 늘며 콘텐츠 시장에서 웹소설 IP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자신만의 스토리를 더 넓은 세상에 선보이고 싶은 작가 지망생이라면 누구나 도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