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블TV협회, 일본 케이블사와 지역 커머스 맞손

17
이중희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부회장(가운데)는 지난 26일(화) 일본 ‘가나자와케이블TV’를 방문해 ‘케이블TV 간 교류 촉진을 통한 관광·커머스 활성화 협력’ 사업을 소개했다./사진=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제공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일본 케이블TV 방송사 ‘제이컴웨스트’, ‘가나자와 케이블TV’와 만나 한일 양국 지역 활성화를 위한 지역 홍보 프로그램 공동 제작과 관광 상품 구성 등 협력을 약속했다고 27일 밝혔다.

제이컴웨스트는 일본 최대 종합유선방송사업자(MSO)인 ‘제이컴’의 교토, 오사카 등 일본 서부 지역 케이블TV 방송을 맡고 있다. 가나자와케이블TV는 지역 신문사 기반으로 세워졌다. 

이번 협력 회의는 지난해 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일본 총무성이 개최한 디지털 분야 장관급 회의 ‘한일 정보통신기술(ICT) 정책 포럼’ 의제로 채택된 ‘케이블TV 간 교류 촉진을 통한 관광·커머스 활성화 협력’ 사업의 후속으로 진행됐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이번 협력을 통해 중소 도시 여행 상품을 홍보하고 지역 특산품 상거래까지 가능한 서비스로 확대 개발한다. 이를 통해 잘 알려지지 않은 지역 발굴을 통한 신규 관광객이 늘어나고 지역 소멸 방지와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중희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부회장은 “한일 양국이 인구 소멸 문제 등으로 케이블TV산업이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다”며 “케이블TV의 특징과 장점을 살린 알찬 지역 특화 아이템으로 케이블TV 사업 다각화를 모색하고 신사업을 통한 새로운 성장 동력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