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소프트, 빌 로퍼와 맞손…’헬게이트: 런던’ 신작 만든다

37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헬게이트: 런던’ IP를 계승한 PC·콘솔 게임이 원작자 빌 로퍼(Bill Roper)에 의해 개발된다.

한빛소프트(대표 이승현)는 루나시게임즈(Lunacy Games)와 헬게이트: 런던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루나시게임즈는 언리얼 엔진5를 사용해 헬게이트: 런던 IP를 계승하는 AAA급 PC 및 콘솔 플랫폼 신작 ‘헬게이트: 리뎀션(HELLGATE: REDEMPTION, 가칭)’을 개발하고 글로벌 서비스에 나설 계획이다.

[사진=한빛소프트]

루나시게임즈는 빌 로퍼가 30년 이상 경력을 지닌 핵심 개발자들과 2022년 9월 설립한 회사다. 빌 로퍼는 2000년대 초반부터 세계적인 명성을 얻은 게임 개발자로 2007년 출시한 헬게이트: 런던을 개발한 바 있다.

헬게이트: 런던은 중세와 사이버펑크를 넘나드는 포스트 아포칼립스 세계관과 다채로운 디자인의 무기, 코스튬과 스타일리시한 액션이 특징이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당사는 보유 IP에 대해 PC, 콘솔, 모바일 등 다양한 플랫폼으로의 사업화를 추진하고 있으며 본 계약은 이같은 전략 일환으로 헬게이트: 런던 프랜차이즈 확장의 시발점이 될 것”이라며 “IP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원작자를 통해 수준 높은 작품이 탄생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