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 GDC 2024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개최

65
▲ 에픽게임즈가 GDC 2024에서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발표를 진행했다 (사진 제공: 에픽게임즈코리아)
▲ 에픽게임즈가 GDC 2024에서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발표를 진행했다 (사진 제공: 에픽게임즈코리아)

에픽게임즈가 지난 21일(목), 게임개발자컨퍼런스 2024(이하 GDC 2024) 오프닝 이벤트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을 통해 자사 사업 전반에 대한 새로운 소식을 전했다.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의 주요 발표 내용은 ▲ 언리얼 엔진 5.4 프리뷰 1 출시 ▲ 스카이댄스 뉴 미디어의 언리얼 엔진 5.4 기능 테크데모 ‘마블 1943: 라이즈 오브 하이드라’ ▲ 메타휴먼의 UEFN 내 도입 및 테크데모 ‘탈리스만’ ▲ 2024년 UEFN 로드맵 ▲ 포트나이트 크리에이터 대상 로켓 레이싱, 폴 가이즈, 레고 등의 툴 세트 제공 ▲ 에픽게임즈 스토어 모바일 지원 발표 ▲ 언리얼 엔진으로 개발 중인 신규 게임 등이다.

먼저, 언리얼 엔진 5.4 프리뷰 1이 출시됐으며, 정식 버전은 오는 4월 말 출시된다. 언리얼 엔진 5의 핵심 기능인 나나이트에 ‘나나이트 테셀레이션’이 추가되어 디스크에 메시를 크게 만들지 않고도 훨씬 더 높은 비주얼 완성도를 구현할 수 있게 됐다.

게임 내 캐릭터 애니메이션을 간단하고 효율적으로 구현하는 모션 매칭도 포함됐다. 올해 말에는 키노트 데모에 사용된 모든 로코모션 및 트래버스 데이터 세트, 하이엔드 모션 캡처 데이터로 제작된 500개 이상의 AAA급 애니메이션을 포함한 샘플 학습 프로젝트 등이 무료 공개된다. 아울러 레고 포트나이트 개발 과정에서의 폭넓은 테스트를 통해 더 이상 여러 애플리케이션을 오가며 작업할 필요 없이 컨트롤 릭과 시퀀서를 사용하여 게임 애니메이션을 구현할 수 있게 됐다.

멀티 프로세스 쿠킹 속도의 향상으로 쿠킹 중 에디터에서 셰이더를 훨씬 더 적게 컴파일할 수 있게 됐다. 새로운 오디오 인사이트 프로파일링 툴을 사용해 강력한 차세대 오디오를 제작할 수 있게 됐으며, PCG 바이옴 제작 플러그인 출시 등으로 프로시저럴 콘텐츠 생성 프레임워크 역시 크게 향상된다.

‘마블 1943: 라이즈 오브 하이드라’는 스카이댄스 뉴 미디어 소속 게임 디렉터 에이미 헤닉이 이끄는 팀이 개발하고 있는 동명의 신작 게임을 바탕으로 한 테크데모다. 리얼타임 시네마틱과 툴 데모를 통해 언리얼 엔진 5.4의 새로운 기능을 선보였다. 

메타휴먼 크리에이터는 UEFN 또는 언리얼 엔진에서 리깅된 사실적인 디지털 휴먼을 단시간에 제작할 수 있는 무료 온라인 애플리케이션이다. 메타휴먼 애니메이터는 아이폰 또는 스테레오 헤드 마운트 카메라로 캡처한 영상을 메타휴먼을 위한 고퀄리티 페이셜 애니메이션으로 변환할 수 있는 기술이다. 메타휴먼 애니메이터로 제작한 페이셜 애니메이션은 메타휴먼 또는 UEFN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모든 포트나이트 캐릭터에 적용 가능하다.

▲ '탈리스만' 데모 이미지 (사진 제공: 에픽게임즈코리아)
▲ ‘탈리스만’ 데모 이미지 (사진 제공: 에픽게임즈코리아)

함께 공개된 ‘탈리스만’은 메타휴먼 캐릭터를 UEFN의 사실적 환경에 어떻게 구현하는지를 확인할 수 있는 테크데모다. 본 테크데모에서 활용된 신기능 ‘마블러스 디자이너’는 에픽게임즈와 CLO 버추얼 패션의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오는 4월 말에 출시되며, UEFN 크리에이터는 마블러스 디자이너의 1년 무료 라이선스를 받을 수 있다.

2024년 UEFN 로드맵에는 올해 UEFN에 새롭게 출시될 기능들이 소개됐다. 1인칭 카메라 포함 더 다양한 카메라 및 제어 시스템, 새로운 아이템 제작 시스템, 게임 내 거의 모든 오브젝트를 새로운 프리팹 시스템과 함께 동적으로 조작할 수 있는 새로운 씬 그래프 시스템, UEFN과 포크리(포트나이트 크리에이티브 모드)에서 피직스 시뮬레이션 캐릭터를 사용하고 모든 스태틱 메시를 시뮬레이션할 수 있는 피직스 샌드박스 게임플레이 기능 등이다.

아울러 에픽게임즈는 ‘포트나이트’ 개발을 UEFN과 벌스로 전환할 계획이다. 2025년 말에는 완전히 UEFN으로 개발된 ‘포트나이트’의 첫 시즌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포트나이트 크리에이터에게 ‘로켓 레이싱’과 ‘폴 가이즈’, ‘레고’ 등의 툴 세트가 제공된다. 이제 크리에이터는 새로운 창작 장치와 레이스 트랙 템플릿을 사용해 ‘포트나이트’에서 ‘로켓 레이싱’ 섬을 제작할 수 있다. 오는 5월에는 ‘폴 가이즈’가 UEFN에 추가로 제공되어 크리에이터들은 폴 가이즈 에셋, 애니메이션, 젤리빈을 사용해 자신만의 ‘폴 가이즈’ 섬을 만들 수도 있게 된다.

에픽게임즈는 포트나이트 크리에이터들이 다양한 IP의 라이선스를 문제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레고는 이러한 계획의 첫 번째 파트너로, 섬 크리에이터 프로그램에 가입하고 추가 이용 약관에 서명한 모든 크리에이터는 레고 브랜드 템플릿, 소품, 아이템 등을 사용해 자신만의 레고 섬을 만들 수 있다. 또, 레고 섬의 플레이어는 레고 미니피규어 스타일의 의상을 착용하게 된다.

에픽게임즈 스토어는 모바일 플랫폼 지원 소식을 전했다. 올해 말 출시를 예고했으며 개발자들은 PC와 동일하게 88/12 수익 배분은 물론, 자체 결제 서비스 도입과 에픽 퍼스트 런, 나우 온 에픽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수수료 0%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마지막으로 언리얼 엔진 기반 신작들의 소개가 있었다. 국내 개발사 크로노스튜디오는 오픈월드와 시간 여행 시스템을 특징으로 내세운 MMORPG ‘크로노 오디세이’의 게임플레이를 공개했다. 카카오게임즈가 글로벌 퍼블리싱하는 ‘크로노 오디세이’는 PC와 콘솔로 출시되며, PC는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통해 출시 예정이다.

펀컴은 오픈월드 서바이벌 게임 ‘듄: 어웨이크닝’의 개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아카데미상을 두 번이나 수상한 촬영감독 그레그 프레이저가 언리얼 엔진을 사용해 ‘듄: 파트 2’ 영화와 게임 제작의 스토리텔링 프로세스가 어떻게 융합되는지에 대해 설명했다. 징가의 내추럴모션게임즈은 스위치, iOS, 안드로이드로 출시되는 아레나 기반 온라인 멀티플레이 게임 ‘스타워즈: 헌터스’를 소개했다. 

한편, 에픽게임즈 코리아는 오는 3월 28일 오후 2시, 언리얼 엔진 유튜브 채널에서 에픽게임즈코리아 직원들이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에서 발표된 내용들을 자세히 소개하는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하이라이트’를 방송할 예정이다. 시청을 원하는 사람들은 에픽 라운지(바로가기)를 통해 유튜브 알람을 설정하고, 방송 당일 접속하면 참여할 수 있다.

▲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2024' 하이라이트 대표 이미지 (사진 제공: 에픽게임즈코리아)
▲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2024’ 하이라이트 대표 이미지 (사진 제공: 에픽게임즈코리아)

에픽게임즈 포트나이트 에코시스템 부사장 삭스 페르손은 “오픈 메타버스의 성공을 위해서는 AAA급 게임과 인디 게임, 크리에이터가 만든 경험으로 구성된 활발한 에코시스템이 중요하며, 오늘 스테이트 오브 언리얼 무대에서 선보인 언리얼 엔진 5.4와 UEFN 그리고 언리얼 엔진으로 구현할 수 있는 놀라운 테크데모에 이르기까지 에픽게임즈와 파트너사가 공유한 모든 것들이 이 목표를 위한 것”이라며, “이 여정을 함께하고 있는 개발자 및 크리에이터 커뮤니티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