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오영, 삼성바이오에피스와 의약품 유통협약

30

지오영이 제3자 물류계약(3PL)을 맺은 삼성바이오에피스의 바이오시밀러 의약품을 첫 출고했다고 22일 밝혔다. 3PL은 화주가 입고부터 보관, 출고까지 제품 유통의 일부 또는 전 과정을 외부업체에 위탁하는 서비스다.

지오영은 현재 삼성바이오에피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인 ‘에톨로체(성분명 에타너셉트)’, ‘레마로체(인플리시맙)’, ‘아달로체(아달리무맙)’ 3종의 바이오시밀러 유통업무 전부를 위탁받아 수행하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지오영을 새 파트너로 택한 이유는 업계 최고 수준의 콜드체인 시스템을 갖췄기 때문이다.

지오영은 충남 천안시에 연면적 3만㎡(제곱미터) 규모의 국내 최대 의약품 전용 물류기지를 보유하고 있다. 기지는 온도와 습도에 민감한 바이오의약품 보관을 위해 최적화된 냉장·냉동 콜드체인 설비와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조선혜 지오영 회장은 “국내 최고 수준의 천안 물류센터 자체 설비를 바탕으로 바이오시밀러 전문 유통 역량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독자적인 선진 물류시스템과 전국 영업 네트워크 등을 총동원해 국내외 고객사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