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떠난 남궁훈, AI 사업 본격화…100억 투자유치

51

카카오게임즈와 카카오 대표이사를 역임한 남궁훈 아이즈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인공지능(AI) 기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사업을 본격화한다. 21일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로부터 100억원 규모의 시드 라운드 투자를 유치하면서다. 

아이즈엔터는 AI 시대의 새로운 놀이문화를 만들겠다는 목표로 세운 기업이다. AI를 활용해 사용자 관심사에 맞는 콘텐츠를 연결해 팬덤을 형성하고, 다양한 상호작용이 가능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제공한다는 구상이다.

송인애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 대표는 “아이즈엔터는 AI 콘텐츠 기반의 플랫폼 구축에 충분한 역량과 전문성을 갖춘 팀”이라며 “AI 산업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궁훈 대표는 “아이즈엔터는 AI 기술을 활용한 관심사 콘텐츠로 팬덤 중심의 엔터테인먼트 문화를 만들고, AI가 즐거워지는 경험을 전달할 것”이라며 “게임, 메신저, 인공지능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한 조직인만큼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AI 시장을 주도하겠다고”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