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ESG로 지속가능한 여가 생태계 만든다

38

글로벌 여가 플랫폼 야놀자가 20일 지속 가능한 여가 생태계 조성을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박차를 가한다.

우선 야놀자 플랫폼은 오는 3월 말 자원재활용법 개정안 시행을 앞두고 제휴점 대상 친환경 캠페인을 진행한다. 선제적으로 여행 업계의 일회용품 사용 제한을 주도해 환경보호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곡물과 생분해성 소재로 만든 친환경 어메니티(편의용품) 파우치를 선보이고 지속 가능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할 방침이다. 제휴점 1000여곳을 대상으로 고객의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유도하는 캠페인 안내문과 스티커도 선착순 무상 제공한다.

야놀자는 2022년 제휴점 대상의 생수병 회수 캠페인을 통해 플라스틱 분리배출을 유도하고 리사이클링 섬유로 재활용하는 등 환경보호 실천을 독려한 바 있다. 이외에도 자원 순환을 위한 사내 플리마켓을 개최하고 모바일 사원증 도입, 사내 디지털 탄소 감축 캠페인 진행 등 환경친화적 활동을 벌였다.

야놀자 플랫폼 관계자는 “앞으로도 여가 산업을 대표하는 국내 기업으로서 지속 가능한 생태계를 위해 제휴점, 고객, 임직원 등 야놀자 플랫폼과 접점에 있는 다양한 공동체들과 함께 ESG 협력 모델을 구축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