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스마트제조물류 강화한다

66

CJ올리브네트웍스가 로봇·물류자동화설비기업 애드버브 테크놀로지와 손잡고 스마트제조물류 사업을 강화한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최근 애드버브와 공식 리셀러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애드버브는 지난 2016년 설립된 물류자동화 솔루션기업으로 DHL, 코카콜라, 아마존, 지멘스 등을 주요 고객사로 두고 있다. 글로벌 이커머스와 유통, 제조 산업군에 특화한 AI 기반 솔루션과 소프트웨어가 강점으로 꼽힌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이번 애드버브와 파트너십으로 기존 소프트웨어와 솔루션 중심의 사업 영역을 넘어 운영기술(OT)과 하드웨어까지 사업 범위를 확대해 스마트제조물류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CJ올리브네트웍스는 화요, hy 등 제조 현장뿐 아니라 한국제약협동조합의 무인화 물류센터,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스마트 물류센터 구축 등 대외 수주를 통해 경쟁력을 입증한 바 있다.

앙쿠르 야답 애드버브 부사장은 “CJ올리브네트웍스와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고객의 물류 및 제조 과정을 혁신할 수 있는 통합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 관계자는 “애드버브와의 파트너십은 종합 스마트제조물류 기업으로 한 단계 도약하는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양사 시너지를 활용하여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과 글로벌 기업의 해외 제조 물류 사업들도 함께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애드버브 테크놀로지는 2016년 설립된 물류자동화 솔루션기업이다. 이커머스와 유통 및 제조산업군에 특화한 AI기반 솔루션과 소프트웨어가 강점으로 꼽힌다. 사진은 애드버브의 하드웨어와 솔루션이 적용된 호주 머스크 창고 모습이다./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