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라그나로크 오리진’ 3월 26일 중국 서비스 시작

24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그라비티가 ‘라그나로크 오리진’을 오는 3월 26일 중국 서비스를 시작한다.

회사 측은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중국 서비스 일정을 밝히며 현지 퍼블리싱은 베이징 루이 징씨우에서 담당한다고 18일 발표했다.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중국 지역 버전은 현지 주요 앱마켓과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한 후 플레이 가능하다.

[사진=그라비티]

그라비티는 지난해 8월 라그나로크 오리진 중국 판호 발급 이후 중국 지역에서의 성공적 서비스를 위해 현지화 작업을 진행하는 등 정식 론칭 준비에 박차를 가했다. 지난 16일에는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정식 론칭 일정과 서비스 계획 등을 발표하는 온라인 간담회도 진행했다.

라그나로크 오리진은 주요 스토리, NPC, 육성 시스템 등 원작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핵심 요소를 계승하면서 BGM, 그래픽 등의 품질을 높였다. 앞서 론칭한 한국, 일본, 동남아시아, 대만∙홍콩∙마카오 등 글로벌 지역에서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으며 2020년에는 한국, 2023년에는 동남아시아 3개 지역에서 구글 플레이 경쟁 게임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 2월에는 북중남미 통합 버전을 론칭해 성과를 내고 있다.

김진환 그라비티 사업 총괄 이사는 “판호 발급 이후 라그나로크 오리진 출시를 기다리고 계시는 중국 지역 이용자들께 론칭 소식을 알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오래 기다려주신 만큼 만족스러운 재미를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며 “중국 지역에서도 앞선 지역에서의 뛰어난 성과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