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머너즈 워 한일 슈퍼매치 2024’ 본선 열려…韓-日 승리팀은?

129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서머너즈 워 한일 슈퍼매치 2024(이하 한일 슈퍼매치 2024)’ 본선이 9일 오후 2시 서울 상암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막을 올렸다.

컴투스(대표 이주환)의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공식 라이벌전인 한일 슈퍼매치 2024는 일본팀이 승리를 거뒀던 전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대회다. 지난 12월부터 참가자를 모집하고 2월 국가별 예선을 통해 다섯 명씩 양국 대표팀 라인업을 완성했다.

[사진=컴투스]

본선에서는 한달 간 팀워크를 다져온 팀 코리아와 팀 재팬이 다양한 포맷의 경기로 대결한다. 한국에서는 주장 ‘BEAT.D’를 비롯해 ‘ZZI-SOONG’, ‘SCHOLES, SYN’, ‘GARRGARR’가 뭉치고 이에 맞서는 일본에서는 주장 ‘KANITAMA’와 ‘TAKUZO10’, ‘VISHA10’, ‘NEAR’, ‘BLUEWHALE10’이 나선다.

포문은 양팀 슈퍼 루키들이 연다. 1부 팀 매치 첫 경기는 3전 2선승 ‘SWC 모드’로 한국의 GARRGARR, 일본의 NEAR가 승부를 가린다. 1부는 1대1 SWC 모드, 태생 등급 합 20성 이하 다섯 마리 몬스터로 대결하는 20성 대전, 2대2 대전으로 구성된다. 2부는 한쪽 팀의 모든 선수가 패배할 때까지 전 매치 3전2선승 SWC 모드로 겨루는 승자 연승전이다. 2부까지 승부가 나지 않으면 3부 에이스 결정전을 진행한다.

대회는 이주환 컴투스 대표 환영 인사와 함께 시작됐다. 김규환, 심양홍, 스킷 등 한국 해설자들의 안내에 따라 양 팀 선수들이 무대에 도열하고 관객들의 열띤 응원 박수에 인사로 화답하며 본격적인 대결에 들어갔다.

현장 관객에게는 대회 마무리 후 슈퍼매치 한정 굿즈로 구성된 웰컴 기프트 등이 제공되고, 대회 중 생중계 누적 시청자 수에 따라 게임 아이템 쿠폰을 지급하는 등 온∙오프라인 관람객을 위한 혜택도 풍성하게 제공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