롬(ROM), 출시 당일 빠르게 포화ㆍ생성 제한 서버 늘며 ‘순항’

454

카카오게임즈가 27일, 신작 MMORPG ‘롬’을 출시했다. 출시 첫날 서버가 열리면서 빠르게 포화 상태인 서버가 생겨났고, 오후를 기점으로 빠르게 포화 상태인 서버와 캐릭터 생성 제한 서버가 늘면서 올해 최초의 MMORPG인 ‘롬(ROM)’의 인기를 증명했다. 

롬 로딩 화면 /게임와이 촬영

포화 및 혼잡 상태인 롬 서버 현황 /게임와이 촬영
포화 및 혼잡 상태인 롬 서버 현황 /게임와이 촬영

‘롬’은 국내는 물론 대만, 일본 등 10여개 지역에서 동시에 출시됐고 PC, 모바일 크로스플랫폼을 지원한다. 글로벌 지역으로 동시에 출시하며 원빌드로 서비스되는 게임인 만큼 ‘롬’은 실시간 번역 지원 채팅시스템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글로벌 게이머들이 함께 대화하며 플레이할 수 있다.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개발사인 레드랩게임즈는 ‘롬’에 자유도 높은 경제 시스템과 PK 시스템을 구현하여 정통 MMORPG만의 재미와 감성을 제공하는 한편 향후 영지전, 공성전 기반의 대규모 전장을 순차적으로 공개하여 지역간 경계가 없는 글로벌 통합 전장을 구현할 예정이다.

또한 ‘롬’은 복잡한 구조의 시즌패스 상품을 판매하지 않고 핵심 소환상품인 가디언을 게임 재화로 소환하는 등 단순한 BM 모델을 지향하고 있다.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 플레이 /게임와이 촬영

‘롬’은 오전 10시에 18개의 서버로 오픈했다. 오픈 이후 유저들이 꾸준하게 증가하더나 오후부터는 일부 서버가 혼잡 상태를 기록했다. 늦은 오후부터는 거의 모든 서버가 혼잡과 포화 상태가 되더니 급기야 대기열이 발생하는 등 성공적인 출발을 알리고 있다.

오후가 되자 서버에 접속이 힘들어졌다 / 게임 캡쳐
오후가 되자 서버에 접속이 힘들어졌다 / 게임 캡쳐

간만에 출시한 기대작 MMORPG답게 국내외 반응도 뜨겁다. ‘롬’은 국내는 물론 대만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국내는 구글플레이스토어에서 인기 1위, 앱스토어는 7위를 기록했다. 또한 대만은 구글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 모두 인기 게임 1위를 기록하며 국내보다 더 높은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퍼블리셔인 카카오게임즈는 수년전부터 여러 MMORPG를 성공시켰다. 그리고 ‘롬(ROM)’도 또 하나의 성공작으로 기록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활발한 롬 게임 내 채팅 창 /게임와이 촬영
활발한 롬 게임 내 채팅 창 /게임와이 촬영

활발한 롬 게임 내 채팅 창 /게임와이 촬영
활발한 롬 게임 내 채팅 창 /게임와이 촬영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