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치 철수는 경영실패 탓…망이용료 안 비싸”

105

통신업계가 글로벌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의 한국시장 철수 배경에 대해 “망 이용대가가 비싸서가 아니라 경영실패 탓”이라고 지적했다.

대부분 국가에서 망 이용대가는 유사한 수준이며, 이것이 부담이 되는 수준이었다면 경쟁사 아프리카TV의 지난해 역대급 실적과 네이버의 신규 진출은 말이 안 된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말 트위치가 오는 27일 한국 서비스를 종료하겠다고 발표하면서 ‘한국 망 이용대가가 다른 나라 대비 10배 높아 서비스 제공이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밝힌 것을 정면 반박한 것이다. 

10배 비싸다? 사실 아냐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는 22일 “트위치의 일방적 주장이 해외에 재확산되면서 국내 인터넷 시장에 대한 부정적이고 잘못된 인식을 주고 있어 이에 대한 사실관계를 밝히겠다”며 “다른 나라에 비해 국내 망 이용대가가 10배 높다는 트위치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KTOA는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 KT, LG유플러스 등이 회원사다. 

KTOA는 우선 “전세계에 ISP(인터넷서비스사업자)와 CP(콘텐츠사업자)간 트래픽을 중계하는 모 CDN(Contents Delivery Network) 업체의 국가별 요금 단가에 따르면, CP가 지불하는 요금은 메인 서버가 위치한 북미를 제외하고 한국·일본·홍콩·싱가포르 등 대부분 국가에서 거의 같은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망 이용대가는 ISP와 CP가 망 이용에 관한 계약을 체결하는 과정에서 비밀유지의무(NDA)를 맺기에 개별 확인이 어렵다. 하지만 망 이용대가가 반영된 해당 업체의 국내·외 요금에 특별한 차이가 없다는 점 등을 고려할 때 ‘국내 망 이용대가가 10배 높다’는 트위치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는 얘기다.

KTOA는 “국내외 망 이용대가의 차이는 CDN 사업자의 대륙별 투자 비용 등이 반영된 CDN의 국가별 요금 수준 차이 이내라고 보는 것이 타당하다”며 “대표성이 부족한 특정 기업의 일방적 주장을 근거로 한국 망 이용대가가 해외에 비해 비싸다고 말하는 것은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라고 지적했다.

또 2021년 트위치가 국가별 서비스 구독료에 차등을 두는 과정에 요금을 오히려 인상하지 않고 인하한 점에서도 망 이용대가 탓에 서비스 제공에 어려움을 겪었다는 주장은 설득력이 없다는 게 KTOA의 주장이다.


“한국 철수는 경영 실패 탓”

KTOA는 그러면서 트위치의 국내시장 철수는 망 이용대가 탓이 아니라 경영 실패 영향 아니냐는 지적도 내놓았다.

KTOA는 “국내 사업의 매출, 영업이익 수준과 실제 지불하고 있는 망 이용대가 수준을 구체적으로 밝히는 것이 우선일 것이나, 지금까지 알려진 공식적인 국내 매출은 2022년 기준 21억원에 불과하다”며 “트위치 국내 서비스 종료의 근본적 원인은 경영 실패라는 의구심이 나온다”고 했다.

해외에서도 트위치 스트리머(방송진행자)가 경쟁사로 이탈하면서 2021년 990만명에 달했던 스트리머는 지난해 700만명으로 약 30% 감소했고, 스트리머 수익 배분율을 기존 70%에서 50%로 조정하면서 이용자와 수익 감소라는 악순환을 반복하고 있다는 것이다.

KTOA는 “트위치는 글로벌 매출 감소가 지속된 여파로 인력감축, 스트리머 수익 축소 등 사업 전반을 대대적으로 조정하고 있다”며 “지난해 3월 CEO를 변경하는 등 사실상 경영난에 빠져 있다는 분석이 있다”고 전했다.

국내에서는 트위치가 영상 화질을 최대 720p로 제한하거나 다시 보기 서비스 중단, 리그 오브 레전드 한국어 중계권 포기, 타 플랫폼과의 영상 동시 송출을 제한하는 정책을 펼치면서 이용자 불만을 사기도 했다.

이런 상황에서 아프리카TV와 같은 국내 사업자는 지난해 역대 최대 매출과 25%가 넘는 높은 영업이익률을 기록하고 있고, 네이버가 ‘치지직’을 내놓고 해당 시장에 신규 진출하기도 했다.

KTOA는 “국내 망 이용대가가 해외에 비해 과중했다면, 경쟁사들이 정상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거나 스트리밍 시장에 신규 진출하는 일은 있을 수 없다”며 “트위치의 국내 서비스 종료는 적자로 사업을 철수하는 것이고 망 이용대가는 명분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KTOA의 움직임은 한국을 떠난다고 밝힌 트위치의 주장을 반박하는 것이 일차적 목표로 파악된다. 이와 함께 미국 유튜브와 같은 초대형 CP가 한국에서 망 이용대가를 지불하지 않으면서 서비스 요금은 인상하고 있어 중장기적 대응이 필요하다는 점에서도 이같은 반박이 제기됐다는 분석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