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랩, ‘롬’ 글로벌 테스트 성황리 마쳐

189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레드랩게임즈(대표 신현근)는 카카오게임즈(대표 조계현)와 함께 서비스 예정인 신작 ‘롬(ROM, Remember Of Majesty)’의 글로벌 베타 테스트를 성황리에 종료했다.

이번 테스트는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한국, 대만, 일본, 홍콩 등 글로벌 10개 지역에서 동시 진행됐다. 회사 측에 따르면 테스트 시작 1시간 만에 준비된 서버가 포화되면서 접속 대기열이 발생했고 신규 서버를 긴급 증설하기도 했다.

‘롬’ 테스트 기간 동안 다수의 이용자가 몰렸다. [사진=레드랩게임즈]

테스터들은 글로벌 각 지역 이용자 간의 협동, 경쟁 플레이를 경험하며 정식 출시와 함께 공개되는 글로벌 통합 전장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테스트 기간 동안 서버 다운 없이 안정적으로 유지되는 등 서버 안정성과 네트워크, 저사양 최적화에 대해서도 호평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레드랩게임즈는 롬 공식 커뮤니티의 ‘PD 브리핑’을 통해 베타 테스트 결과와 게임 개선 방향, 향후 일정에 대해 알리며 소통할 예정이다.

올해 1분기 출시 예정인 롬은 하드코어 MMORPG로 전 세계 이용자가 참여하는 대규모 글로벌 통합 전장을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단순하고 명확한 상점 구조를 지향하며 이용자 아이템 가치를 하락시키는 패키지 상품 배제, 핵심 소환 상품을 게임 재화로 구매할 수 있게 하는 등 합리적이고 상식적인 BM을 구축할 계획이다.

한편 레드랩게임즈와 카카오게임즈는 지난 6월 롬의 성공적인 글로벌 동시 서비스를 위해 양사 간 공동 사업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레드랩게임즈는 개발, 운영을 포함한 전반적인 게임 서비스를 담당하며, 카카오게임즈는 글로벌 시장 노하우를 바탕으로 글로벌 마케팅 및 플랫폼을 지원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