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이브자리와 수면 연구 협약 체결

95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KAIST가 24일 수면 연구 개발을 위해 ㈜이브자리(대표 윤종웅, 고춘홍)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AIST-(주)이브자리 로고 [사진=KAIST]

KAIST와 ㈜이브자리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수면 공동연구 지원 및 협력 △뇌인지 기반 수면장애 치료기술 공동개발 △상호인적자원 교류 및 교육 △수면 및 건강 관련 협력 및 제품개발 등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노력 등의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KAIST 생명과학기술대학 산하에 다학제 수면연구센터를 설립하고 인공지능 기반 수면 평가 및 측정기술 개발, 거위털 등 동물성 침구소재를 대체할 수 있는 친환경 소재 개발, 마음 및 신체 건강을 위한 수면 조절 생리학 분야 등의 연구에 주력할 예정이다.

고춘홍 ㈜이브자리 대표이사는 “KAIST와의 수면연구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10억 상당의 그룹사 주식을 기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산학협력활동을 상호 촉진하고 나아가 수면산업 발전을 위한 뇌인지 과학 분야 연구에 적극적으로 협력·지원하겠다는 취지다.

이광형 KAIST 총장은 “스트레스와 뇌질환이 증가하는 현대사회에서 건강한 수면의 중요성은 매우 크다”라며 “이번 협약은 ㈜이브자리가 오랜 기간 축적해온 수면 연구에 관한 노하우와 IT·소재·디자인 등 KAIST의 첨단 기술이 만나 우리나라 수면과학 기술 역량을 증대시키는 의미 있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