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판타지 소설 ‘룬의 아이들’ 신작, 카카오페이지에서 연재

76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한국 인기 판타지 소설 ‘룬의 아이들’ 시리즈 신작이 카카오페이지에서 연재된다.

‘룬의 아이들 : 블러디드’ 표지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룬의 아이들 : 블러디드’ 7권을 오는 20일 오후 6시부터 카카오페이지에서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룬의 아이들’은 융성한 고대 왕국이 갑작스레 멸망한 후 여러 세력이 끊임없이 충돌하는 세계에서 자신의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아이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국내를 비롯해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 받는 판타지 시리즈 중 하나로 꼽힌다. 한국 외에 일본, 태국, 대만 등 글로벌 시장에 출간해 국내외를 합쳐 300만부 이상의 단행본 판매고를 올렸다. 2013년 도쿄한국문화원 자료 기준 역대 일본에서 가장 많이 팔린 한국 소설이자 게임 ‘테일즈 위버’의 원작으로도 알려져 있다.

2001년 1부에 해당하는 ‘룬의 아이들 : 윈터러’로 시작해 2007년 2부 ‘데모닉’이 발간됐다. 3부 ‘블러디드’는 실종된 오빠에 얽힌 비밀을 풀어나가는 공녀를 주인공으로 ‘블러디드’라는 의문의 힘을 그리고 있다. 이번에 공개되는 ‘블러디드’ 7권에서는 3부에 나온 다양한 이야기와 캐릭터들을 한 데 뭉쳐 거대한 세계관의 일부로 포섭하는 과정이 흥미진진하게 담길 예정이다.

전민희 작가는 “4부는 현재 계획이 없으며 앞으로 3권 정도면 3부가 마무리가 될 것 같다”며 “함께 달려와 주신 분들과 즐거운 축제의 끝을 만들고 싶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