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골프예약, 누적 회원 172만 돌파…전년比 21% 성장

130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카카오VX(대표 문태식)는 ‘카카오골프예약’ 플랫폼의 성장 지표를 담은 ‘2023 결산 리포트’를 18일 공개했다.

카카오골프예약 플랫폼은 4년 연속 주요 부문에서 고르게 성장했다. 누적 회원의 경우 2023년 말 기준 172만명으로 전년 대비 21% 성장했다. 제휴 골프장 수는 1년간 318곳에서 349곳으로 31곳 증가했으며 한 해 동안 오픈된 티타임 수는 650만개로 전년 대비 41% 증가했다. 카카오골프예약 플랫폼이 2023년 한 해 동안 연결한 골프장 중계금액은 약 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사진=카카오VX]

2021년 6월에 이용자 편의를 돕기 위해 출시된 비대면 서비스 셀프체크인 기능은 2023년에만 22만건으로 전년 대비 57% 성장했다. 특히 인력을 구하기 어려운 지역을 중심으로 해당 기능을 도입한 골프장의 이용률이 하루 최대 90%를 넘어선 곳도 등장하기도 했다.

카카오VX 관계자는 “카카오골프예약 플랫폼을 출시한 배경은 ‘어떻게 골퍼와 골프장 모두를 만족시킬까’였다”며 “앞으로도 기존 서비스 개선은 물론, 스마트 골프장 사업의 저변 확대를 통해 골퍼와 골프장 관계자들에게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VX는 골프예약 업체 라쿠텐 고라와 협업해 일본 골프장 실시간 예약 서비스를 출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상생 발전을 꾀하기 위해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서 전라권 골프장들을 곧바로 연결해 주는 무료 셔틀버스 왕복 운행을 시작했다. 2023년 8월에는 우천 홀아웃 시 20만원 보상, 무제한 청약, 필드 홀인원 보상, 골프 중 상해보험 등 7가지 혜택을 담은 ‘카카오골프예약’ 멤버십’ 서비스를 내놓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0